통합검색

뉴스46

검색결과 더보기
  • '아는 형님' 민경훈 "버즈의 존재는 윤도현 덕분"… 훈훈함 깨버린 반전 에피소드는?

    '아는 형님' 민경훈이 윤도현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25일 오후 방송될 종합편성채널 JTBC '아는 형님'에 '국보급 보컬' 윤도현과 국카스텐 하현우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해 예능감을 뽐낸다. 윤도현은 록 밴드 계보를 잇는 후배 민경훈과의 과거 에피소드를 소개해 훈훈한 재미를 선사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윤도현은 형님들 중 가장 보고 싶었던 사람으로 민경훈을 선택했다. 그러자 민경훈은 갑자기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 후 "버즈는 윤도현 덕분에 존재한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민경훈은 "버즈가 데뷔 전 YB의 전국투어 무대에 고정 게스트로 서면서 활동을 시작했다"며 그 이유를 밝히고 은인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에 윤도현 역시 버즈를 크게 칭찬해 따뜻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하지만 이내 민경훈이 반전 에피소드를 덧붙여 두 사람의 관계는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는 후문. '록 밴드' 선후배 윤도현과 민경훈의 반전 에피소드는 25일 오후 9시에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JTBC

    2018-08-25
  • '아는 형님' 민경훈, 억울함 토로 "여자 출연자 연락처 받은 적 없어"

    '아는 형님’의 인기남 민경훈과 서장훈이 “방송 이미지는 오해”라며 항변했다. 11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이번 10월 개봉을 앞둔 영화 ‘배반의 장미’에서 주연을 맡은 정상훈과 손담비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평소 형님들과 끈끈한 친분을 유지해 온 두 사람은 그 동안 묵혀둔 유쾌한 에피소드를 대방출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정상훈은 “손담비는 첫인상과 다르게 털털한 성격을 가졌다”라고 밝혔다. 이어 “영화 촬영 당시, 모든 스태프를 챙기는 손담비의 모습이 인상적이었다”라며 손담비의 친화력을 칭찬했다. 이에 민경훈이 불쑥 “손담비와 친구하고 싶다”며 호감을 드러내자, 서장훈은 “한 주도 안 쉬고 여자 출연자에게 호감을 보인다”라고 민경훈을 놀렸다. 서장훈의 기습공격에 발끈한 민경훈은 “3년 동안 여자 출연자의 연락처를 받은 적이 한 번도 없다”라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에 그동안 수차례 여자출연자에게 ‘희망 짝꿍’으로 뽑혔던 서장훈 역시 “나도 쉬는 날에는 아무것도 안 하고 집에서 시체처럼 누워있다. 방송 이미지와는 다르다”라며 항변했다. 이에 형님들은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억울함을 토로하는 인기남 민경훈과 서장훈의 이야기는 11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방송된다. 사진 = JTBC

    2018-08-10
  • 김희철-민경훈, 꿀 떨어지는 광고 촬영 현장 '이 브로맨스 응원해~'

    김희철과 민경훈의 브로맨스가 눈길을 끈다. 9일 네덜란드 스포츠 브랜드 미스트랄은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 트렌디한 예능 감각으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희철과 민경훈의 광고 영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2018-05-09
  • '오늘 뭐 먹지' 민경훈 "버즈 콘서트 후 멤버들에게 직접 요리해줬다"

    '오늘 뭐 먹지' 민경훈이 버즈 콘서트 이후 멤버들에게 요리를 해줬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OLIVE '오늘 뭐 먹지:딜리버리'에서는 민경훈이 실제로도 요리를 하고 있다고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2017-08-10
  • '라디오스타' 민경훈 "'아는 형님' 출연 조건, 힘들면 하차하겠다 했었다"

    '라디오스타' 민경훈이 '아는 형님'에 합류하게 된 조건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2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핫 브라더스, 라스를 부탁해' 특집으로 꾸며져 강하늘 동하 민경훈 정용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2017-08-03
  • '섹션' 민경훈 "별명 '쌈자' 이제는 익숙해…내가 봐도 웃겨"

    '섹션' 민경훈이 별명 '쌈자'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새 앨범 '사랑하지 않은 것처러'으로 컴백한 버즈 보컬 민경훈과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2017-07-30

영상0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