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139

검색결과 더보기
  • '라라랜드' 서동주, 썸남 공개..하버드 출신 엄친아 '성시경 닮은꼴 외국인'

    서동주가 썸을 타고 있다. 오는 6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는 TV CHOSUN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 - 라라랜드'(이하 ‘라라랜드’)에 서정희 딸 서동주의 썸남이 공개된다. 지난 2010년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 후, 4년 만에 이혼 절차를 밟은 샌프란시스코의 라라 서동주. 그 후 변호사를 꿈꾸며 당당히 제2의 인생을 만들어 가고 있는 그녀가 최근 변호사 시험을 끝낸 뒤 “이제는 끝사랑을 찾고 싶다. 시험도 끝났으니 연애도 하고 싶다”고 속내를 밝히기도 했다. 그녀가 예고한 대로 이번 주 '라라랜드'에서 공개되는 서동주의 ‘썸남의 정체’는 심상치 않다. 일단 시선을 끄는 것은 그의 화려한 스펙. 서동주와 8개월간 데이트를 이어 온 그는 하버드에서 컴퓨터 공학을 전공한 엄친아. 유명 소셜 네트워크 사이트인 페이스북 출신의 이력에, 190cm의 훤칠한 키와 꿀 성대까지 가진 ‘성시경 비주얼’의 소유자로 전해지고 있다. 평소 서동주는 성시경을 이상형으로 밝힌 적이 있어, 그녀의 썸남에 대한 궁금증은 더욱 증폭되고 있다. 낭만의 도시 샌프란시스코에서 새로운 사랑을 꿈꾸는 서동주의 데이트 현장은 오는 6일 토요일 밤 10시 50분 TV CHOSUN '라라랜드'에서 공개된다. 사진=TV조선 제공

    2018-10-05
  • '구내식당' 감정노동+일과 육아 병행에 대한 화두 '진솔한 공감'

    '구내식당'이 감정노동에 대한 화두를 던졌다.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이하 '구내식당')는 한 번도 공개된 적 없는 분야별 국내 대표 기업들의 A부터 Z까지 모두 보여주는 대한민국 유일의 직장 밀착 버라이어티이다. 출연진들이 직접 해당 기업을 방문, 조직문화를 체험하고 직장인들과 소통을 나눈다. 이 과정에서 유쾌한 웃음과 진솔한 공감이 발생하는 것이다. 여기에 의미 있는 생각거리까지 던져준다면 프로그램의 정체성은 더 확고해진다. 이런 측면에서 30일 방송된 '구내식당' S통신사 편은 남다른 의미가 있다. 취업 준비생들에게 '꿈의 직장'으로 불리는 S통신사의 다양한 면을 보여줬기 때문이다. 그 중에서도 감정노동이 가장 센 직업으로 불리는 텔레마케터들의 이야기는 묵직한 돌직구를 던졌다. 이날 김영철과 조우종은 S통신사의 고객센터를 방문했다, 직접 고객들과 응대하는 업무를 수행 중인 텔레마케터들과 만났다. 가장 눈길을 끌었던 것은 텔레마케터들의 책상을 채우고 있는 가족 및 연예인 사진. 그들은 그렇게 스스로, 서로를 다독이며 감정노동을 견뎌내고 있는 것이다. 이후 김영철, 조우종은 직접 텔레마케터의 업무를 배워보기로 했다. 갑자기 쏟아지는 반말, 폭언, 욕설, 성희롱적 발언에 이르기까지. 이를 직접 들은 두 사람은 당혹스러워했다. 텔레마케터들이 감당하고 있는 고충이 이토록 컸던 것. 실제 텔레마케터는 감정노동이 가장 센 직업으로 분류된다. 하지만 이것이 전부는 아니었다. 텔레마케터들은 직접 겪었던 보람 있는 일화를 공개해 따뜻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어 "수고하셨습니다" 한 마디에 얼마나 울컥하고, 힘을 얻는지도 언급했다. 이는 몰랐던, 혹은 그냥 지나쳤던 한 마디가 큰 의미가 될 수 있음을 느끼고 되짚게 만들었다. '구내식당' S통신사 편은 감정노동에 대한 화두를 던졌다. 감정노동을 직접 견디는 직장인들이 어떤 일들을 겪고 있는지, 그들이 어떻게 힘을 내고 있는지, 이를 위해 우리가 어떻게 행동을 개선해 나가야 하는지도 보여줬다. 단순히 웃고 즐기는 예능 프로그램이 아닌, '구내식당'만의 의미가 다시금 강렬하게 와 닿았다는 반응이다. 이 밖에도 이날 방송에서 MC성시경과 게스트 써니의 S통신사 본사 유랑기가 공개됐다. 특별한 사내복지, 기업문화 등을 체험한 이들은 직장인들과 만나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여성 직장인들과 '일과 육아의 병행'에 대해 진솔한 소통을 나눠 눈길을 끌었다. 묵직한 화두부터 공감, 웃음까지 꽉 채워 보여준 '구내식당'의 다음이 계속 궁금하고 기대된다.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사진제공=MBC

    2018-08-31
  • [꿀영상] '라디오스타' 배두나, 성시경 향한 팬심에 라디오 생방서 '방송 사고?!'

    배우 배두나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과거 그가 성시경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일화가 눈길을 끈다. 배두나는 과거 tvN '현장 토크쇼 택시' 238회에 출연해 가수 성시경의 팬임을 밝히며 영화 홍보를 위해 성시경이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한 일화를 소개했다. 배두나는 당시 상황에 대해 "그 방송이 방송사고가 됐다. 재앙이다 재앙"이라고 회상했다. 성시경의 팬인 배두나가 라디오 부스 안에 성시경과 단둘이 있는 상황에서 잔뜩 긴장해 거의 말을 하지 못했다고. 한편 배두나는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 특유의 솔직한 입담을 과시하며 인간적인 매력을 뽐냈다.

    2018-08-30
  • '구내식당' 성시경, 여성 직원들 눈물샘 자극한 한 마디는?

    '구내식당' 성시경이 여성 직원들의 눈물샘을 자극한다.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는 한 번도 공개된 적 없는 분야별 국내 대표 기업들의 A부터 Z까지 모두 보여주는 대한민국 유일의 직장 밀착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MC 및 게스트들이 직접 해당 기업을 찾아가 직장인들과 진솔한 소통을 나누고 있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솔직한 이야기와 따뜻한 웃음을 함께 선사하는 프로그램으로 호평을 모으고 있다. 30일 방송되는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는 국내 대표 통신사인 'S통신사' 유랑기가 펼쳐진다. 취업 준비생들에게 들어가고 싶은 '꿈의 직장'으로 불리는 'S통신사'. 성시경, 김영철, 조우종 세 MC와 특별게스트 써니는 두 팀으로 나뉘어 'S통신사' 체험에 나설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성시경이 구내식당에서 홀로 외롭게 점심 식사 중인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그의 곁에는 "제발 앉아주세요. 창피해요" "저예요. 잘자요 요정. 이리와 앉으라구.."라는 재미있는 문구가 적힌 스케치북이 쓸쓸하게 자리잡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 같은 외로움에 응답한 것일까. 제작진에 따르면 이후 여러 명의 여성 직원들이 성시경과 함께 식사하기에 동참했다고. 성시경은 이들과 직장인으로서의 삶, 특히 여성 직장인이라 감내해야 했던 출산 및 육아와 일의 병행에 대해 솔직하고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다는 전언이다. 특히 이 과정에서 성시경의 한 마디에 여성 직원이 눈물을 뚝뚝 흘렸다고. 과연 이들은 어떤 대화를 나눴을까. 성시경의 어떤 말에 여성 직원들이 눈물을 흘리게 된 것일까. 이 모든 이야기가 공개될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 S통신사 편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2천만 직장인, 70만 취업 준비생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 S통신사 편은 3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MBC

    2018-08-30
  • '구내식당' 성시경, 외국인 직장인과 인터뷰 '원어민 뺨치는 영어실력'

    '구내식당' 성시경이 능숙한 영어실력을 선보인다. MBC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이하 '구내식당')는 한 번도 공개된 적 없는 분야별 국내 대표 기업들의 A부터 Z까지 모두 보여주는 대한민국 유일의 직장 밀착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상민, 성시경, 김영철, 조우종 등 MC들이 직접 기업을 방문해, 직장인들과 진솔한 소통을 나누는 형식이다. 그만큼 '구내식당'에서 MC들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실제 이들 MC군단은 저마다의 역량과 개성을 발휘해 프로그램을 알차게 만들고 있다. 오는 30일 방송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뇌섹남으로 불리는 MC 성시경의 활약이 빛날 전망이다. 30일 방송되는 '구내식당'은 국내 대표 통신사인 'S통신사' 유랑기가 펼쳐진다. 취업 준비생들의 꿈의 직장으로 불리는 'S통신사'는 자유롭고 글로벌한 조직문화를 자랑하는 기업. 그만큼 MC들이 소통을 나눈 직장인 중 외국인 비율도 적지 않았다는 전언이다. 여기서 성시경의 뇌섹남 면모가 빛을 발한 것. 제작진에 따르면 성시경은 외국인 직장인과 만나 원어민에 가까운 영어실력을 자랑하며 능숙히 인터뷰를 진행했다고. 함께 'S통신사' 유랑에 나선 가수 써니를 비롯해, 제작진 모두 성시경의 영어 실력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최근 남다른 일본어 실력을 입증한 성시경의 뇌섹남 면모가 공개될 '구내식당' S통신사 편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구내식당-남의 회사 유랑기' 제작진은 본방송을 하루 앞두고, 깜짝 선공개 영상을 노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혼밥위기부터 웃음, 눈물까지 모두 담긴 선공개 영상은 '구내식당' S통신사 편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상승시킨다. 한편 2천만 직장인, 70만 취업 준비생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구내식당' S통신사 편은 30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MBC

    2018-08-29
  • 성시경, '고독한 미식가7' 덕후 인증…마츠시게 유타카에 커피 선물

    가수 성시경이 '고독한 미식가' 빅팬임을 인증했다. 일본 도쿄TV '고독한 미식가' 측 공식 SNS에는 14일 "6월 15일 밤 12시 17분 '고독한 미식가 시즌7' 한국 서울 출장 편 불고기입니다. '고독한 미식가'를 좋아해서 계속 시청했다는 성시경 씨. 자신의 촬영이 없는 날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음료수를 선물하러 왔습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2018-06-14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