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16

검색결과 더보기
  • [e영상] '안시성' 엄태구 "설현과의 멜로, 긴장 많이 했다"

    '안시성' 엄태구가 설현과의 멜로 연기에 긴장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12일 용산 CGV에서 조인성, 남주혁, 박성웅, 배성우, 엄태구 주연의 영화 '안시성'의 시사회 및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엄태구는 설현과 로맨스 연기를 펼친 소감에 대해 "진지한 정통 멜로, 비록 잠깐이지만 처음이라서 긴장을 많이 했다"라며 쑥쓰러워 하다가도 "끈끈한 전우애 같은 게 저는 생겼다"고 전했다. 영화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 버스터로 한국 액션 블록버스터 사상 처음으로, 잊혀진 역사 속의 위대한 승리를 스크린에 되살려 용맹한 기세를 떨쳤던 고구려의 기개를 보여줄 예정이다.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맡아 안시성민과 그들의 삶의 터전을 지키고자 5천명의 소수 군대로 20만 대군의 당과 싸우며 자신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은 탁월한 리더십을 보여줬다. 주필산 전투에서 패한 후, 연개소문의 지령을 받고 안시성에 들어온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은 남주혁이 맡아 선배들과 견주어도 부족함 없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며 성공적인 스크린 데뷔를 마쳤다. '성주' 양만춘을 언제나 듬직하게 보필하고 성민을 지키는 '안시성의 부관' 추수지 역은 배성우가 맡아 활약한다. 빠른 행동력과 공격적인 돌파력으로 고구려의 최강 기마부대를 이끄는 기마대장 파소 역엔 엄태구가 나선다. '여군' 백하 부대의 리더 백하는 김설현이, 고구려의 미래를 내다보는 신녀 시미는 정은채가 연기했다. 또 전쟁에서 단 한번도 패하지 않아 중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전쟁의 신'으로 불린 당나라 황제 이세민 역은 박성웅이 함께했다. 19일 개봉 예정. 영상 연출=박재연PD -eNEWS24, 삼시세끼 연예뉴스-

    2018-09-12
  • [e포토] 엄태구 "설현과 멜로연기..낯가려 긴장 많이했다"

    배우 엄태구가 12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촌동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8-09-12
  • [e영상] '안시성' 엄태구, 설현 에스코트 하려다 만 이유? 배성우 "몸이 더 약해" 폭로

    '안시성' 엄태구가 설현보다 몸이 약하다?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영화 '안시성'(김광식 감독)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배우들이 차례대로 입장을 하던 중 엄태구가 설현을 에스코트 하려다 중간에 돌아오는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낳았다. MC 박경림은 "왜 에스코트를 하려다 그냥 돌아왔나"라고 물었고, 엄태구는 멋쩍은 듯 말을 잇지 못했다. 이에 박성웅이 "인성이가 시켰다"고 말했다. 배성우는 "조인성이 '해줘!'했는데 제가 괜히 하는 거 같아서 '안해도 돼!'했다"고 해명했다. 엄태구는 "제가 해드리고 싶었는데 쑥스러워서 차마"라고 덧붙였다. 이때 배성우는 "사실 설현보다 엄태구가 몸이 더 약하다. 다음에는 설현이 엄태구를 에스코트 하는 걸로"라고 말했고, 조인성은 엄태구를 향해 "요즘 기침 많이 하더라"고 말을 더해 웃음을 자아냈다. 영상연출=김지훈 -eNEWS24, 삼시세끼 연예뉴스-

    2018-08-21
  • [e포토] 엄태구, 수줍은 미소

    배우 엄태구가 21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8-08-21
  • [e포토] 엄태구, 꽃을 든 남자

    배우 엄태구가 25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37회 청룡영화상'에 참석하고 있다.

    2016-11-25
  • [★톡톡] '밀정' 엄태구 "송강호, 다른 세계에 있는 배우 같아...존경"

    영화 '밀정'에서 조선인 출신 일본인 경찰 하시모토로 등장해 강한 인상을 남긴 배우 엄태구가 함께 연기한 송강호에 대해 "스케일이 다른 배우다. 존경한다"고 뜨거운 존경심을 드러냈다. 엄태구는 최근 eNEWS24와의 인터뷰에서 함께 연기한 송강호에 대한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했다.

    2016-09-20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