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203

검색결과 더보기
  • [e포토] 김아중, 바람의 여신

    배우 김아중이 27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회 더 서울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2018-10-27
  • [e포토] 전현무-김아중, 더서울어워즈 MC

    전현무, 김아중이 27일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회 더 서울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2018-10-27
  • 전현무X김아중 다시 뭉쳤다... '제2회 더 서울어워즈' 2년 연속 MC 확정

    전현무와 김아중이 다시 뭉쳤다. 전현무와 김아중이 오는 27일 개최되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의 MC로 나선다. 두 사람은 '더 서울어워즈'의 원년이었던 지난해에도 MC로 나선 바 있어 이번 재회의 무대가 더욱 기대된다. 오는 27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는 국내 드라마와 영화 중심에 선 연기자들이 하나가 될 수 있는 시상식이자 대중과 배우들이 함께 하는 축제의 장으로, 지난해 첫 회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또한, 지난해 시상식을 성공으로 이끈데에는 MC콤비로 나선 전현무와 김아중의 환상의 호흡도 한 몫을 했다. 지난해 시상식 생방송 2시간 동안 전현무는 전직 아나운서이자 현재 최고의 기량을 자랑하는 명MC로서 손색이 없는 입심을 보였고, 김아중은 배우이자 그 동안 방송 프로그램과 시상식 등에서 사회를 보아온 경험을 통한 남다른 말솜씨로 시상식을 빛냈다. 두 사람이 꼭 1년만에 다시 만나 두 번째 무대를 펼치는 '제2회 더 서울어워즈'에서는 어떤 호흡을 자랑할지 더욱 기대가 높아진다. 지난해 역사적 첫 포문을 성공적으로 열어준 두 사람은 각각의 뚜렷한 개성으로 그 동안 각자의 영역에서 자리매김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다. 전현무는 현재 MBC '나혼자 산다'를 비롯해 '전지적 참견 시점', KBS2 '해피투게더3', JTBC '히든싱어5',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등 지상파부터 종합편성채널과 케이블 등 전 채널을 아우르는 대한민국 최고의 MC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그 동안 드라마와 영화를 두루 섭렵하며 활동해온 김아중은 범죄 액션 영화 '나쁜 녀석들:더 무비'(가제)에 출연, 지난달부터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특히 이번 영화를 통해서 액션 연기를 펼치며 새로운 변신을 시도해 주목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그런 두 사람이 MC로 확정되며 '더 서울어워즈'가 특별한 축제 준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됐다. 전현무가 안정감 있는 진행으로 무대를 펼칠 것으로 신뢰가 더해지는 한편, 김아중은 타고난 미모를 자랑하는 드레스 자태로도 팬과 시청자들의 눈길을 단숨에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두 사람이 의기투합해 이끄는 '제2회 서울어워즈'이어서 무대 위로 호명될 트로피의 주인공들을 향한 관심를 더욱 가열시킬 수 있을 것이다. 드라마와 영화 각 부문의 신인상부터 조연상과 주연상, 인기상과 한류아티스트상, 특별배우상에 이르기까지 이들의 수려한 입심이 영광의 얼굴들을 더욱 빛나게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제2회 더 서울어워즈'는 창간 33주년을 맞은 국내 정상의 스포츠연예전문지 스포츠서울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또한, 오는 27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SBS를 통해 생중계된다. 사진제공 = 각 소속사

    2018-10-10
  • "응 아니야"…김아중 소속사 대표·매니저, '사망설' 반박

    사망설에 휩싸인 배우 김아중의 매니저와 소속사 대표가 김아중 사망설에 반박하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나타냈다. 김아중 매니저 김 씨는 14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아중의 사진을 올리며 "응 아니야"라면서 사망설을 반박했다. 또 김아중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 박영민 대표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건강하고 컨디션 좋게 스케줄 소화 중"이라며 김아중의 사진을 덧붙였다. 한편 14일(오늘)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지난 13일 김아중이 강남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내용의 찌라시가 퍼졌다. 이에 김아중 소속사 측은 "이런 말도 안 되는 루머가 퍼지는지 모르겠다. 지금도 김아중 씨는 영화 관련해서 일이 있어서 이동 중"이라며 "본인도 당황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eNEWS24 DB

    2018-08-14
  • 김아중 사망설, 참 무례한 지라시

    멀쩡히 살아있는 여배우에 대한 사망설이 떠돌았다. 주인공은 김아중. 김아중은 이같은 사망설에 대해 즉각적으로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그녀의 소속사 측은 강경 대응까지 언급하는 공식입장을 내놨다. 이게 어찌된 일일까. 14일 온라인 상에는 한 여배우의 사망 지라시가 돌았다. 지난 13일 강남구 자택에서 한 여배우가 숨진 채 발견됐다는 것이 그 내용. 특히 해당 지라시에는 해당 여배우에 대한 설명이 상세히 나왔다. 2004년 SKT CF 모델로 데뷔한 후 2006년 개봉한 영화 '미녀는 괴로워'에 출연해 본격적인 스타덤에 오른 인물이라는 것. 또 이듬해엔 대종상과 춘사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는 설명까지 더해져 누가 봐도 그가 김아중임을 유추해낼 수 있다. 이같은 근거 없는 소문에 대해 김아중 측은 즉각 "이런 말도 안되는 루머가 왜 퍼지는지 모르겠다. 지금도 김아중 씨는 영화 관련해서 일이 있어서 이동 중"이라며 "본인도 황당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소속사는 "허위사실이 더 퍼지지 않도록 소속사에서도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심각해질 경우 강경 대응을 할 수 밖에 없다"고 시사했다. 실제 김아중은 최근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 스핀오프 버전 영화 출연을 확정짓고 이와 관련된 일을 열심히 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런 그녀를 두고 '죽음'을 말하다니, 대중들도 당황 속에 놓인 건 마찬가지다. 연예인의 잘못된 사망설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 것이 더 문제다. 앞서 최근 방송된 '인생극장 마이웨이'를 통해 오랜만에 근황을 전한 배우 김혜정 역시 자신을 두고 퍼졌던 사망설에 대해 "너무 무례했다"고 언급한 바 있다. 또 가수 주현미와 배우 변정수 등도 사망설에 휩싸여 곤혹을 치른 바 있다. 근거 없는 지라시에 적힌 '사망'이란 단어. 당사자가 누가 됐든 정신적 충격이 클 수 밖에 없다. 버젓이 살아 있는 사람에게 그런 굴레를 씌우다니, 그야말로 무례한 일이 아닐까. 사진=eNEWS DB

    2018-08-14
  • 김아중 측 "사망설? 황당하다…심각해질 경우 강경 대응할 것"

    황당한 사망설에 휩싸인 배우 김아중이 어이없다는 반응을 나타냈다. 14일(오늘)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지난 13일 김아중이 강남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내용의 찌라시가 퍼졌다. 이에 김아중 소속사 측은 "이런 말도 안 되는 루머가 퍼지는지 모르겠다. 지금도 김아중 씨는 영화 관련해서 일이 있어서 이동 중"이라며 "본인도 당황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소속사 측은 "허위사실이 더 퍼지지 않도록 소속사에서도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심각해질 경우 강경 대응을 할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아중은 OCN 드라마 '나쁜녀석들' 스핀오프 버전 영화 출연을 확정지었다. 사진= eNEWS24 DB

    2018-08-14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