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10

검색결과 더보기
  • 남주혁, '안시성'으로 빛난 청춘의 표상... 가능성 증명한 영화계 샛별

    남주혁이 영화계 샛별이자 청춘 배우로 주목받고 있다. 뜨거운 입소문과 함께 장기 흥행을 달리고 있는 영화 '안시성'(감독 김광식) 속 남주혁은 또다른 주인공이자 화자로서 500만 명 넘는 관객으로부터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남주혁이 연기한 사물은 유약해 보이나 강인한 내면을 지닌 인물로, 연개소문(유오성)의 비밀 지령을 받지만 그것이 옳은 것이 아니라는 것을 직접 보고 듣고 느껴 변화하는 사람이었다. 고구려 태학도 수장 사물은 열정적인 청춘이자, 고뇌하고 성장하는 우리 시대 젊은이의 모습과 닮았다. 남주혁은 이 미완이지만 성장 가능성이 풍부한 인물군으로서의 역할과 임무를 충실히 다했다. 맞춤옷을 입은 듯 소년과 청년 사이 어딘가의 변화를 연기한 남주혁은 현재 우리의 모습을 비춘다. 현실에 순응하기만 하지 않고 난관을 극복하고 발전하는 캐릭터는 청춘의 표상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절친한 동료를 포기하지 않고 업고 돌아온 사물이 끝끝내 터트려 버린 눈물과 오열은 공감 능력을 상기시킨다. "안시성은 지지 않는다"는 확신과 결단 역시 미래지향적인 젊음과 청춘의 다른 이름이다. 영화 '안시성'은 사물이 리더 양만춘(조인성) 같은 인물이 될 수 있는 잠재력과 성장 가능성이 있다는 기대감으로 끝맺음 한다. 감독과 제작진은 안시성주 양만춘뿐 아니라 사물 역시 주목받을 수 있게 했다. 고구려인의 후손이라는 자긍심과 기개, 뭉클함은 사물을 통해서도 온전히 전달된다. 전적으로 허구적인 캐릭터인 사물의 향후 이야기가 궁금한 관객도 있을 법하다. 아울러 청춘 배우 남주혁의 성장을 기대하는 이도 많다. 여러 인터뷰에서 "괜찮은 배우이자, 괜찮은 사람이 되고 싶다"는 바람을 언급한 남주혁과 어른이 된 사물은 10년 후 아마도 같은 방향에 서있지 않을까. 남주혁은 최근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진행된 '아시아 스타 어워즈 2018'에서는 라이징스타상을 받으며 영화배우로서 앞으로의 행보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사진=eNEWS DB

    2018-10-07
  • '안시성' 조인성x박병은 등 주역 6人, 100만 돌파 '감사' 인증샷 공개

    영화 '안시성'이 4일 연속 부동의 박스오피스 1위와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연일 관객 급상승을 이어나가고 있는 '안시성'은 흥행의 주역 팀 안시성이 100만 감사 인증샷을 보냈다. '안시성'이 4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지난 22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올가을 가장 빠른 속도로 100만 관객을 돌파, 부동의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한 '안시성'은 추석 연휴 개봉작 '명당', '협상', '더 넌' 중 가파른 무적의 흥행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이와 함께 입소문에 힘입어 예매율, 좌석판매율, 스크린 수까지 점점 올라가고 있어 흥행 탄력이 더하고 있다. 특히 동시기 개봉작 중 꾸준한 입소문을 바탕으로 CGV골든에그지수도 최상위를 기록하는 등 앞으로 승리의 흥행 꽃길이 예견된다. 한편 100만 관객 돌파와 함께 '안시성'의 팀 안시성 멤버들이 관객들에게 감사 인증샷을 남겼다. 조인성, 남주혁, 엄태구, 설현, 박병은은 영화 속 등장하는 대장기를 귀엽게 만들어 직접 들고 사진을 찍었다. 영화 '안시성'은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버스터. 부동의 박스오피스 1위 및 100만 돌파를 하며 무적의 흥행 레이스를 펼치고 있는 추석 최고의 블록버스터 '안시성'은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 NEW

    2018-09-23
  • '라디오스타' 박병은 "'도시어부' 섭외 제의 받았다, 낚시로 진 적 없어"

    '라디오스타' 박병은이 학창시절 당대 최고 인기 그룹의 영입 제의를 받았다고 고백한다. 또한 "귀엽다"는 말을 좋아하는 이유를 공개하고 '낚시 부심'까지 드러내는 등 대활약을 예고해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19일 오후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영화 '안시성'의 주역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남주혁과 함께하는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진행된다. 박병은은 학창시절 인기도 많았고 가수로까지 제의를 받았다는 사실이 언급되자 해당 그룹명을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당대 최고의 인기를 누린 그룹의 이름이 거론되자 MC 차태현은 "어울린다"고 밝혀, 그가 어떤 그룹의 제의를 받았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이번 방송에서는 박병은의 특별한 '낚시 부심'이 공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은다. 그는 낚시터에서 세 번이나 만난 선배 배우와의 일화를 공개하는 한편, 낚시 예능 프로그램 '도시어부'의 섭외 제의가 왔었음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지금껏 낚시로 져 본 적은 없다"라며 자부심 넘치는 모습을 보였는데, 옆에 있던 배성우가 '국내 배우 중 원 탑'이라고 정리해줘 그의 낚시 실력이 어떤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와 함께 전국을 누빈 박병은은 영화 '안시성' 촬영을 쉬는 날이면 '맛집 가이드'를 자청한 사실과, 귀엽다는 말을 들으면 좋아하는 이유를 밝혀 모두를 웃게 했다고. 특히 설현 맞춤형 개그의 소유자로 '안시성' 배우들의 인증을 받은 박병은은 이번 방송에서 특유의 입담을 활활 불태우는 등 대활약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과연 박병은이 제의를 받았던 남자 그룹의 이름은 무엇일지, 그의 특별한 낚시 부심과 특유의 입담은 19일 오후 11시 10분에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MBC

    2018-09-19
  • [e영상] '안시성' 설현 "캐스팅 확정 되자 마자 액션•승마 연습 시작"

    '안시성' 설현이 액션 연기를 위해 꾸준히 연습했음을 밝혔다. 12일 용산 CGV에서 조인성, 남주혁, 박성웅, 배성우, 엄태구 주연의 영화 '안시성'의 시사회 및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설현은 액션 연기에 대한 질문을 받고 "처음 배역을 받아봤을 때 어렵겠다 생각이 들면서도 재미있겠다고 생각했다. 캐스팅이 확정되고 액션과 승마 연습을 시작했다. 액션이나 승마가 자연스럽지 않으면 다른 것들도 어려울 거라 생각해서 꾸준히 연습했다"고 말했다. 영화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 버스터로 한국 액션 블록버스터 사상 처음으로, 잊혀진 역사 속의 위대한 승리를 스크린에 되살려 용맹한 기세를 떨쳤던 고구려의 기개를 보여줄 예정이다.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맡아 안시성민과 그들의 삶의 터전을 지키고자 5천명의 소수 군대로 20만 대군의 당과 싸우며 자신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은 탁월한 리더십을 보여줬다. 주필산 전투에서 패한 후, 연개소문의 지령을 받고 안시성에 들어온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은 남주혁이 맡아 선배들과 견주어도 부족함 없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며 성공적인 스크린 데뷔를 마쳤다. '성주' 양만춘을 언제나 듬직하게 보필하고 성민을 지키는 '안시성의 부관' 추수지 역은 배성우가 맡아 활약한다. 빠른 행동력과 공격적인 돌파력으로 고구려의 최강 기마부대를 이끄는 기마대장 파소 역엔 엄태구가 나선다. '여군' 백하 부대의 리더 백하는 김설현이, 고구려의 미래를 내다보는 신녀 시미는 정은채가 연기했다. 또 전쟁에서 단 한번도 패하지 않아 중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전쟁의 신'으로 불린 당나라 황제 이세민 역은 박성웅이 함께했다. 오는 19일 개봉 예정. 영상 연출=박재연 PD -eNEWS24, 삼시세끼 연예뉴스-

    2018-09-12
  • [e영상] '안시성' 배우들이 본 조인성은? (a.k.a. 조사모)

    12일 용산 CGV에서 조인성, 남주혁, 박성웅, 배성우, 엄태구 주연의 영화 '안시성'의 시사회 및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조인성에 대해 남주혁은 "옆에서 지켜보는데 정말 좋았다"라고 말한 뒤 말을 더이상 잇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엄태구는 "저 같은 경우는 그냥 성주 자체였다"고 평했고, 김설현은 "현장에서 굉장히 편하게 해주셨다"고 조인성의 친근한 매력을 밝혔다. 특히 박병은은 "'조인성은 안시성이다'라고 생각한다"라며 "뚝심있게 열정적으로 자리를 지키고 있었던 것 같다"라고 조인성에 대한 굳건한 믿음을 드러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영화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 버스터로 한국 액션 블록버스터 사상 처음으로, 잊혀진 역사 속의 위대한 승리를 스크린에 되살려 용맹한 기세를 떨쳤던 고구려의 기개를 보여줄 예정이다.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맡아 안시성민과 그들의 삶의 터전을 지키고자 5천명의 소수 군대로 20만 대군의 당과 싸우며 자신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은 탁월한 리더십을 보여줬다. 주필산 전투에서 패한 후, 연개소문의 지령을 받고 안시성에 들어온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은 남주혁이 맡아 선배들과 견주어도 부족함 없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며 성공적인 스크린 데뷔를 마쳤다. '성주' 양만춘을 언제나 듬직하게 보필하고 성민을 지키는 '안시성의 부관' 추수지 역은 배성우가 맡아 활약한다. 빠른 행동력과 공격적인 돌파력으로 고구려의 최강 기마부대를 이끄는 기마대장 파소 역엔 엄태구가 나선다. '여군' 백하 부대의 리더 백하는 김설현이, 고구려의 미래를 내다보는 신녀 시미는 정은채가 연기했다. 또 전쟁에서 단 한번도 패하지 않아 중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전쟁의 신'으로 불린 당나라 황제 이세민 역은 박성웅이 함께했다. 오는 19일 개봉 예정. 영상 연출=박재연 PD -eNEWS24, 삼시세끼 연예뉴스-

    2018-09-12
  • [e영상] '안시성' 남주혁, 스크린 데뷔 "가장 힘들었던 건 부담감"

    '안시성' 남주혁이 첫 스크린 작품에 대한 부담감을 솔직하게 밝혔다. 12일 용산 CGV에서 조인성, 남주혁, 박성웅, 배성우, 엄태구 주연의 영화 '안시성'의 시사회 및 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남주혁은 스크린 데뷔로 인해 힘들었던 점을 묻는 질문에 "어려운 점이 있었다면 부담감이었다"라며 "멋진 선배님들과 큰 스크린의 영화가 처음이다보니 큰 부담감이 느껴져 힘들었다. 그 부담감을 이겨내려고 열심히 준비했고, 있는 그대로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 선배님들이 편하게 대해 주셔서 빨리 적응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영화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 초대형 액션 블록 버스터로 한국 액션 블록버스터 사상 처음으로, 잊혀진 역사 속의 위대한 승리를 스크린에 되살려 용맹한 기세를 떨쳤던 고구려의 기개를 보여줄 예정이다. 조인성은 '안시성의 성주' 양만춘 역을 맡아 안시성민과 그들의 삶의 터전을 지키고자 5천명의 소수 군대로 20만 대군의 당과 싸우며 자신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은 탁월한 리더십을 보여줬다. 주필산 전투에서 패한 후, 연개소문의 지령을 받고 안시성에 들어온 태학도 수장 사물 역은 남주혁이 맡아 선배들과 견주어도 부족함 없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며 성공적인 스크린 데뷔를 마쳤다. '성주' 양만춘을 언제나 듬직하게 보필하고 성민을 지키는 '안시성의 부관' 추수지 역은 배성우가 맡아 활약한다. 빠른 행동력과 공격적인 돌파력으로 고구려의 최강 기마부대를 이끄는 기마대장 파소 역엔 엄태구가 나선다. '여군' 백하 부대의 리더 백하는 김설현이, 고구려의 미래를 내다보는 신녀 시미는 정은채가 연기했다. 또 전쟁에서 단 한번도 패하지 않아 중국 역사상 가장 강력한 '전쟁의 신'으로 불린 당나라 황제 이세민 역은 박성웅이 함께했다. 오는 19일 개봉 예정. 영상 연출=박재연 PD -eNEWS24, 삼시세끼 연예뉴스-

    2018-09-12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