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뉴스70

검색결과 더보기
  • '전참시' 심형탁-매니저, 때아닌 어둠 속 솔직 대화 '특별 선물까지'

    ‘전지적 참견 시점’에 배우 심형탁이 매니저와 때 아닌 ‘어둠 속의 솔직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이 불도 켜지 않은 깜깜한 집 안에서 마주 앉은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더하는 가운데, ‘나 홀로 여행’에서 돌아온 심형탁이 매니저도 몰랐던 자신의 진심을 밝혔다고 전해져 관심이 집중된다. 1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4회에서는 심형탁과 매니저의 ‘어둠 속의 솔직 대화’ 현장이 공개된다. 지난주 첫 등장한 심형탁과 매니저는 ‘프로참견러’와 ‘걱정인형’을 방불케 하는 극과 극 케미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모았다. 그런 가운데 ‘나 홀로 여행’을 마치고 집에 돌아온 심형탁이 매니저와 ‘어둠 속의 솔직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공개된 스틸 속 심형탁과 매니저는 창밖의 불빛과 TV 불빛에 의지한 채 거실 바닥에 마주 앉아 있는데, 이들에게는 특별한 사정이 있다고. 이에 제작진은 깜깜한 어둠 속 두 사람의 모습을 담기 위해 뜻밖의 적외선 촬영을 진행하게 됐다고 전해 도대체 이들에게 어떤 속사정이 있을지 의아함을 자아낸다. 특히 심형탁은 자신을 걱정하는 매니저에게 “솔직히 말해서..”라며 허심탄회하게 자신의 속 마음을 꺼냈고, 매니저를 위해 특별히 준비한 선물까지 전했다고 해 과연 그 선물의 정체는 무엇일지 기대를 더한다. 또 심형탁이 어둠 속에서 ‘디스코 팽이’를 돌리며 흥을 폭발시킨 모습도 공개될 예정으로, 두 사람의 반전 가득한 ‘어둠 속의 솔직 대화’ 현장은 오는 1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18-10-13
  • '전참시' 유병재, 무반응+무반주..고독한 팬클럽 '뱅뱅뱅' 댄스 현장

    ‘전지적 참견 시점’ 유병재의 고독한 ‘뱅뱅뱅’ 무대가 공개된다. 무반주와 관객들의 무반응으로 완성된 그의 파격적인 무대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는 가운데, 오늘(13일) 방송을 통해 그의 열정 가득한 준비 과정이 모두 공개될 예정으로 더욱 기대를 모은다.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4회에서는 유병재와 유규선 매니저가 팬들을 위해 준비한 팬미팅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스틸 속 유병재가 강렬한 레드 재킷을 입고 여자 백댄서 사이에서 당당히(?) 아이돌 포스를 뿜어내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이는 유병재가 팬들을 위해 준비한 무반주 ‘뱅뱅뱅’ 무대 모습으로 사뭇 진지한 그의 표정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유병재의 팬미팅은 소리를 내지 않고 오직 채팅으로만 소통하는 콘셉트로, 그의 무반주 ‘뱅뱅뱅’ 무대에서는 심장이 터질 것 같은 유병재의 거친 숨소리만 ASMR(자율감각 쾌락반응)처럼 울려 퍼졌다는 전언이다. 팬들도 ‘음소거 패치’를 장착한 듯 숨죽인 ‘무반응’으로 매니저마저 당황케 만들었다고 전해져 과연 어떤 파격적인 모습들이 펼쳐질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유병재의 데뷔 첫 팬미팅을 찾은 특별한 초대손님도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무반주와 무반응으로 완성된 유병재의 고독한 ‘뱅뱅뱅’ 무대는 오늘(1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18-10-13
  • '전참시' 박성광, 절친 조동화 선수 은퇴식서 오열 '감동 물결'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절친 조동화 선수의 은퇴식 무대에 섰다. 밝은 미소로 ‘해피 스마일’을 외치던 그가 벅차오르는 감정에 자신도 모르게 눈물을 흘린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4회에서는 박성광이 절친 조동화 선수의 은퇴식 무대에 선 모습이 공개된다. 박성광은 조동화 선수 은퇴식 무대에 오르자 긴장했던 모습은 온데간데 없이 프로다운 면모를 보였다. 그는 관객들을 향해 “행복 리포터 박성광입니다!”라고 밝게 인사하며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해피 스마일’ 포즈를 취해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고. 공개된 사진 속 박성광이 조동화 선수의 어깨를 감싼 뒷모습은 두 사람 사이의 돈독하고 깊은 우정을 고스란히 전해주며 훈훈함을 더한다. 특히 박성광은 전광판 속 영상을 보고 자신도 모르게 울컥하며 눈물 보였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가 갑작스럽게 터진 눈물을 들키지 않기 위해 손으로 눈물을 훔치는 모습은 벌써부터 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한다. 병아리 매니저는 은퇴식 시작 전 많이 긴장했던 박성광을 걱정하며 그에게서 눈을 떼지 못했는데, 은퇴식이 끝난 후 그녀가 박성광에게 진심(?)이 담긴 소감을 전했다고 해 과연 어떤 말을 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절친 조동화 선수의 은퇴식 무대에서 눈물을 보인 박성광의 모습은 어떨지, 과연 그가 은퇴식 사회를 무사히 마쳤을지 오늘(13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18-10-13
  • '전참시' 박성광x매니저, 조동화 선수 은퇴식 가는 길 돌발상황 '오바이트 1초 전'

    무슨 일일까.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병아리 매니저와 함께 자신의 ‘절친’ 야구선수 조동화의 은퇴식에 가던 중 돌발상황에 직면한 모습이 포착됐다. 당황한 표정의 두 사람에게 과연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3회에서는 박성광이 절친인 야구선수 조동화의 은퇴식 사회를 맡기 위해 야구장을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박성광과 조동화 선수는 7년 지기 절친으로, 박성광이 그의 은퇴식 사회를 맡게 됐다. 매니저는 평상시와는 다르게 바짝 긴장한 박성광을 위해 ‘자존감 요정’으로 변신해 폭풍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은퇴식 사회를 처음 해보는 박성광은 “오바이트 할 것 같아.. 진짜”라며 야구장을 향하는 내내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고. 그런 그의 모습을 처음 본 매니저는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심각한 표정으로 차에서 내리는 박성광의 모습은 당시의 긴박한 상황을 고스란히 전해주며 보는 이들까지 긴장하게 만든다. 이어 예상치 못한 상황 앞에서 ‘멘붕’에 빠진 매니저가 앞머리를 휘날리며 어디론가 급하게 달려가는 모습까지 공개돼 과연 그녀가 이 상황을 어떻게 대처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갑작스러운 돌발상황에 당황한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어떻게 상황을 극복해낼지, 두 사람이 무사히 야구장에 도착할 수 있을지는 오는 6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18-10-05
  • [공식]'전참시' 결국 결방 "아시안게임 한국vs일본 결승전, 연장전까지 가는 바람에"

    '전지적 참견 시점'이 결방했다. 1일 늦은 오후,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측은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아시안게임 축구 결승전 연장전으로 인해 오늘 결방된다"고 밝혔다. 앞서 '전참시'는 애초 정상 방송을 예정했다. 하지만 이날 오후 8시30분부터 치러진 국가대표경기인 '2018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한국 대 일본의 결승전 경기가 연장전에 돌입함에 따라 방송 직전 결방이 확정됐다. 이날 방송될 '전참시'에는 가수 선미가 매니저와 함께 첫 등장해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었기에 많은 시선이 쏠렸던 상황. 하지만 중요한 경기인 만큼 아쉽게도 선미의 모습은 다음 주에 볼 수 밖에 없다. '전참시'에 앞서 KBS2 '불후의 명곡', '같이 살래요', MBC '뜻밖의Q', '숨바꼭질' 등이 아시안게임 중계로 인해 모두 결방됐다. 한편 이날 결승전에서 한국이 일본을 연장전 끝에 2:1로 꺾고,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이로써 손흥민, 조현우 등 선수들은 모두 군면제 혜택을 받게 됐다. 사진=MBC 제공

    2018-09-01
  • '전지적' 박성광, 10년만에 단독 팬미팅 걱정? '괜찮아 병아리 매니저가 있어요'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이 10년 만에 단독 팬 미팅을 앞두고 걱정이 폭발했다. 이에 병아리 매니저는 자존감 요정으로 변신해 박성광에게 자신감을 불어넣어 줬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늘(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전진수 / 연출 안수영) 19회에서는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팬 미팅을 함께 준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박성광이 근심 가득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그는 10년 만에 하게 된 단독 팬 미팅을 목전에 두고 혹시나 팬들이 많이 안 올까 걱정이 된 것. 박성광의 걱정을 들은 병아리 매니저는 “오빠도 이제 대세가 되셨으니까~”라며 불안해하는 박성광을 안심시켰다고 전해져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이에 박성광은 “기대하게 하지마~”라며 손사래를 쳤지만, 입꼬리를 슬쩍 올리며 내심 좋은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져 보는 이의 폭소를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가 본격적으로 팬 미팅 준비에 돌입한 모습이 공개된 가운데 두 사람이 팬들을 위한 선물을 준비하면서 오손도손 케미를 뿜어낼 예정이어서 관심을 집중시킨다. 팬 미팅을 앞두고 걱정이 태산인 박성광과 자존감 요정으로 변신한 병아리 매니저의 모습은 오늘(1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 19회는 오늘(1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될 예정으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전이 연장전까지 진행될 경우 결방될 가능성이 있다. 사진제공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2018-09-01

인터뷰0

기획/연재0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