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피고인', 서울지역 30% 돌파…오늘(21일) 최종회 시청률에 기대↑

enews24 전수미 기자|입력. 2017-03-21 08:57|최종수정. 2017-03-21 11:05

악마는 붙잡혔다. 시청률은 치솟았다.

오늘(21일) 종영하는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의 서울지역 시청률이 30%를 돌파했다.
’피고인’, 서울지역 30% 돌파…오늘(21일) 최종회 시청률에 기대↑2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밤 방송된 '피고인' 17회는 전국 27%, 수도권 28.8%, 서울 30.7%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지난 1월23일 14.5%로 출발한 '피고인'은 7회에서 20%를 돌파했으며, 15회에서 25%를 넘어섰다. 애초 16부로 방송 예정이던 '피고인'은 동시간대 드라마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차지하며 2회가 연장됐다.

20일 방송에서는 박정우(지성 분) 검사가 마침내 차민호(엄기준)를 체포하는 내용이 펼쳐졌다. 수 없는 악행을 저질러 온 차민호는 아내에게까지 배신을 당한 채 처절하게 혼자가 됐다.

'피고인'은 극 중반부터 반복되는 스토리 때문에 일부 시청자들로부터 '고구마 드라마'라는 혹평을 받기도 했다. 하지만 종영을 앞두고 내용이 긴박하게 전개되면서 긴장감을 높여왔다.

사진=SBS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