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프로듀스 101’ 측 “등급제 차별 없다, 인원 많아 그룹별로 이동할 뿐”(공식)

뉴스엔 |입력. 2017-03-21 11:10|최종수정. 2017-03-21 11:10

Mnet 측이 '프로듀스 101 시즌2' 참가자들이 등급별로 차별을 받고 있단 것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측 관계자는 3월 21일 뉴스엔에 "시청자분들이 우려할만한 부분 없이 촬영이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프로듀스 101 시즌2'는 출연 인원이 많아 주로 그룹별로 이동을 하고 있다. 연습생끼리 서로 배려해가며 건강한 경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한 매체는 '프로듀스 101 시즌2' 참가자들이 등급별로 차별을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배식도 A등급이 먼저 받고, 화장실도 A등급이 먼저 간다는 것. 이에 Mnet 측은 전혀 아니란 입장을 내놨다.

‘프로듀스 101’ 측 “등급제 차별 없다, 인원 많아 그룹별로 이동할 뿐”(공식)한편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는 국내 최대 기획사에서 모인 101명의 남자 연습생들이 참가하는 초대형 프로젝트이자 국민 보이그룹 육성 프로그램으로 오는 4월 7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사진=Mnet 제공)

뉴스엔 김예은 kimm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