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영화

내 SNS에 담기

‘게이트’ 임창정 “정려원과 완벽 커플연기, 로맨스 기대해달라”

뉴스엔 |입력. 2017-06-19 10:18|최종수정. 2017-06-19 10:18

최순실 국정농단을 모티브로 한 영화 '게이트'가 촬영을 마쳤다.

영화 '게이트'(감독 신재호)는 자타공인 최고의 엘리트로 촉망 받던 검사가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하고 기억상실증에 걸린 후, 이웃에 사는 일가족과 함께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는 집단을 우여곡절 끝에 처단하는 스토리다. 임창정, 정려원 및 충무로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이 뭉친 영화 '게이트'가 약 3개월간의 대장정을 마쳤다.

최초 공개된 스틸에는 임창정, 정려원, 이경영, 이문식의 캐릭터가 명확하게 두드러지는 열연을 확인할 수 있다. 교도소에서 출소한 소은의 아버지를 처음 만난 이웃사람 규철은 소은의 가족과 끊임없이 부딪히고 엮이게 되는 사건에 휘말리게 되면서 옥신각신 다툼이 벌어지는 상황을 실감나게 표현한다.

또한 옆집에 살며 어느새 소은에 대한 애정이 싹튼 규철은 사사건건 소은의 일상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자신의 어려운 사정까지 털어놓으며 소은에게 도움을 청하게 되고 기억은 잃었지만 다정한 남자의 모습으로 소은에게 다가가는 상황을 보여주며 작품 내에서도 다양한 캐릭터와 감정연기를 선보이며 궁금증을 유발한다.

공개된 스틸만으로도 임창정은 지금까지 맡아온 캐릭터들을 뛰어넘는 열연을, 정려원은 지금껏 본적 없는 감정선이 깊은 소시민 여성의 모습으로 소탈함과 인간미를 느끼게 해주어 색다른 변신을 기대하게 한다. 여기에 현장에서 크랭크업의 기쁨을 나누고 있는 베테랑 배우들의 모습에서 지난 3개월간 쌓은 탄탄한 우정을 느끼게 만든다.

임창정은 "모든 선후배 동료 배우들이 고생을 많이 하며 찍었다. 정려원씨와는 완벽한 커플 연기를 하게 되어 로맨스 코미디도 살짝 기대해도 좋을 것" 이라며 정려원과의 환상의 커플케미를 자랑해 기대감을 더했다.

‘게이트’ 임창정 “정려원과 완벽 커플연기, 로맨스 기대해달라”‘게이트’ 임창정 “정려원과 완벽 커플연기, 로맨스 기대해달라”‘게이트’ 임창정 “정려원과 완벽 커플연기, 로맨스 기대해달라”‘게이트’ 임창정 “정려원과 완벽 커플연기, 로맨스 기대해달라”정려원은 "이 시대 청춘을 대변하는 소탈한 소은의 역할에 푹 빠져서 아직까지 소은의 캐릭터에서 헤어나올 수가 없을 것 같다.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이라며 색다른 연기 변신에 대한 소감을 전했고, 이경영은 "평소에 작업하고 싶었던 임창정, 정려원, 이문식, 정상훈이라는 든든한 배우들과 함께 작업해서 너무 즐거웠다"며 함께한 배우들과 스태프들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연출을 맡은 신재호 감독은 "정말 기가 막힐 정도로 날씨운도 따랐고 배우와 스텝들이 모두 고생하며 촬영을 무사히 마무리해서 모두에게 감사하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2017년 하반기 개봉.(사진=제이앤씨미디어그룹)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