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엄마의 소개팅’ 안선영母 박찬숙 김상혁母, 공개 소개팅한다

뉴스엔 |입력. 2017-06-19 11:28|최종수정. 2017-06-19 11:28

‘엄마의 소개팅’ 예고편을 통해 두 번째 라인업이 공개됐다. 5회 예고편을 통해 방송인 안선영-배우 서효명&전(前) 여자농구국가대표팀 감독 박찬숙 모녀(母女)와 클릭비 김상혁 모자(母子)의 모습이 공개되며 기대감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KBS Drama 채널 ‘엄마의 소개팅’(제작 KBS N / 프로듀서 명재욱) 측은 6월 19일 새로운 라인업으로 22일 목요일 오후 1시 방송될 5회의 30초 예고편을 공개했다.

황혼 로맨스 심폐소생 프로젝트 ‘엄마의 소개팅’은 스타들이 홀로 지내는 엄마에게 직접 소개팅을 주선하며 신선한 웃음과 재미, 감동을 선사하는 프로그램. 지난 설 연휴 KBS 2TV에서 파일럿으로 선보였던 ‘엄마의 소개팅’은 호평에 힘입어 KBS Drama 채널에 정규 편성됐고 방송 후 꾸준한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이날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안선영-서효명&박찬숙 모녀와 김상혁 모자의 가감 없는 일상이 공개됐다. 안선영의 엄마는 딸 안선영의 집에 방문했고 손주의 뽀뽀 한 번에 활짝 웃는 등 손주 키우는 재미에 푹 빠진 할머니의 모습을 보여줬다.

카리스마 넘치는 농구계의 전설 박찬숙은 밖에서 감독으로 활동할 때는 ‘걸크러시’ 매력을 뿜어냈지만 집에서는 180도 다른 평범한 엄마였다. 박찬숙은 딸 서효명과 ‘아웅다웅’ 케미스트리(케미)를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김상혁 모자는 함께 캠핑을 떠났다. 캠핑장에 온 두 사람은 화투를 치게 됐는데, 김상혁은 ‘화투 고수’ 엄마의 손놀림에 깜짝 놀랐고 엄마는 ‘우기기 신공’을 발휘해 웃음을 준 것. 특히 김상혁은 ‘엄마의 소개팅’ 정규 방송 최초 모자 출연으로, 색다른 케미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출연한 서유리-미나-배우 이미소&김부선 모녀는 각양각색 ‘모녀 케미’는 물론, 지금껏 딸이 알지 못했던 엄마 본연의 모습까지 끌어올리며 큰 감동을 선사한 바 있기에 두 번째 라인업에 대한 관심은 더욱 뜨거운 상황이다.
‘엄마의 소개팅’ 안선영母 박찬숙 김상혁母, 공개 소개팅한다
‘엄마의 소개팅’ 측은 “안선영-서효명&박찬숙 모녀-김상혁 모자가 바통을 이어 받으며 새로운 엄마들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오는 22일 목요일 오후 1시 첫 모습을 드러낼 이들에게 많은 애정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엄마의 소개팅’을 제작하는 KBS N은 KBS Drama, KBS Joy, KBS N Sports, KBS W, KBS Kids, KBS N Life 6개 채널을 통해 ‘엄마의 소개팅’을 비롯해 ‘차트를 달리는 남자’, ‘닥터 하우스’ 등의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호평을 받고 있다. 추후 다양한 프로그램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계획이다. (사진=KBS Drama 채널 ‘엄마의 소개팅’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