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코빅 그린나이트③] 장도연, 소나무 취향 "이상형은 원숭이상"

enews24 고홍주 기자|입력. 2017-08-13 15:16|최종수정. 2017-08-16 12:15

개그우먼 장도연의 한결 같은 '소나무 취향'이 눈길을 끈다.

tvN '코미디빅리그'의 '그린나이트' 팀은 8일(화) 오후 티빙과 페이스북을 통해 생중계 된 '오프더코빅'에 출연, 코너에 대한 다양한 뒷이야기를 풀어냈다. 팬들과 소통을 이어가던 장도연은 "실제로 다가오는 남자에게 철벽녀처럼 대응했던 적이 있냐"는 질문을 받았고, 이에 대해 고개를 저으며 "전 그런 스타일은 아닌 것 같다"고 답했다.
[코빅 그린나이트③] 장도연, 소나무 취향 ”이상형은 원숭이상”절친 박나래는 "철벽녀까지는 아니지만 본인이 모르는 철벽 스타일이 좀 있다. 본인이 뭐 먹고 있을 때 누가 '도연씨'라고 부르면 특유의 제스처를 취하는데 절대 말은 안 한다"며 직접 장도연의 제스처를 흉내냈다. 이를 본 장도연은 "이상한 사람이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장도연은 이상형을 묻는 이용진의 질문에 한결 같은 '소나무 취향'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다양한 매체를 통해 '원숭이상'에 대한 호감을 전했던 장도연은 이날 라이브에서도 "외모를 굳이 따지지는 않지만 원숭이상이 좋다"고 말했다.

현장에서는 하석진, 신하균, 빈지노, 양세형, 유세윤 등 다양한 이름이 언급됐다. 하지만 장도연은 "여기 있는 양기웅도 원숭이상이 아니냐"는 이용진의 이야기에 "사람은 누구나 원숭이상이다"라고 선을 그어 폭소를 안겼다.

한편, '그린나이트'(예재형 이용진 박나래 장도연 박민성 양기웅 이은지 김다온)는 스무 살 철없는 동갑내기의 헌팅 포차 입성과 그들의 기상천외한 작업일지를 그린 코너다. 2016년 10월 첫 선을 보인 후 꾸준히 순위 상위권에 오르며 '코빅'의 간판 코너로 인기를 얻고 있다.

'코미디 빅리그'(연출 박성재 안제민)는 매주 일요일 오후 7시 40분 tvN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오프더코빅' 영상캡처


고홍주 기자 falcon12@enews24.net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