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란제리 소녀시대' 쌍둥이 오빠는 누구? 조병규, '깐족+밉상' 존재감 폭발

enews24 최승혜 기자|입력. 2017-09-13 10:44|최종수정. 2017-09-13 13:47

신예 조병규가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존재감을 발산했다.

지난 11일 첫 방송된 KBS 월화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신인배우 조병규가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란제리 소녀시대’ 쌍둥이 오빠는 누구? 조병규, ’깐족+밉상’ 존재감 폭발'란제리 소녀시대'는 70년대 후반 대구를 배경으로 발랄하고 발칙한 사춘기 여고생들의 사랑과 우정을 그리는 코믹 로망스 드라마. 극 중 조병규는 정희(보나 분)의 쌍둥이 오빠이자 놀기 좋아하고 호기심 많은 철없는 고등학생 이봉수 역을 맡았다.

조병규는 첫 회부터 톡톡 튀는 매력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그는 정희와 쌍둥이지만 아들이라는 이유로 아빠, 엄마의 관심을 독차지해 정희의 질투를 유발했다. 또한 개구쟁이 오빠의 모습부터 혜주(채서진 분)를 좋아하는 철없는 남학생까지 맛깔나게 표현해 드라마를 보는 재미를 더했다.

조병규는 자신만의 개성이 드러나는 연기와 구수한 사투리로 캐릭터의 몰입도를 높였다. 또한 1970년대 남학생이라는 설정에 맞도록 머리를 자른 것은 물론 고고춤 등 시대를 반영할 수 있는 제스처, 패션 스타일 등으로 드라마 배경 싱크로율을 높이는 데 일조했다.

지난 2015년 KBS2 드라마 '후아유'로 데뷔한 조병규는 드라마 'K2' '7일의 왕비', 영화 '목숨 건 연애' '소녀의 세계'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현재 방영 중인 JTBC '청춘시대2'에서는 지우의 소개팅남으로 등장해 주목을 받았다.

한편 1970년대를 배경으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KBS 월화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는 조병규를 비롯해 보나, 채서진, 서영주, 이종현 등이 출연한다. 매주 월, 화 밤 10시 방송.

사진 제공=HB엔터테인먼트

최승혜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