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황금빛 내 인생’ 측 “애정 넘쳤던 천호진-신혜선 관계 변화한다”

뉴스엔 |입력. 2017-09-14 08:05|최종수정. 2017-09-14 08:05

신혜선과 천호진의 냉랭한 투샷이 공개됐다.

KBS 2TV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측은 9월 14일 이전과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서태수(천호진 분)-서지안(신혜선 분) 모녀의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엄마 양미정(김혜옥 분)의 떠밀림에도 지금의 가족 곁에 남겠다며 가족을 향한 끈끈한 사랑을 드러냈던 지안이 흙수저의 처절한 굴욕을 맛본 뒤 해성그룹에 들어가겠다고 선포했다. 5회 예고편에서 “내가 큰 사고쳤어요”라고 말하는 미정과 이에 충격에 빠진 태수의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이 모아졌다.

공개된 스틸에는 일정 거리를 유지한 채 마주앉은 태수-지안의 모습이 담겨있다. 태수는 넋이 나간듯한 눈빛으로 고개를 떨구고 있는 반면 지안은 감정이 없는 듯 싸늘한 표정을 짓고 있다.

태수에게 그간의 북받치는 설움을 모두 토해내는 듯한 지안과 그런 지안을 차마 쳐다보지 못하는 태수의 모습도 포착됐다. 체념한 듯 고개를 들지 못하고 입술을 굳게 다물고 있는 태수의 씁쓸한 모습도 눈길을 끈다.
‘황금빛 내 인생’ 측 “애정 넘쳤던 천호진-신혜선 관계 변화한다”
‘황금빛 내 인생’ 제작진은 “이번주 방송에서는 해성그룹에 가기로 마음을 굳게 먹은 지안과 그녀를 붙잡고 싶은 간절함은 크지만 쉽게 막아서지 못하는 태수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안타까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애정 넘쳤던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될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KBS)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