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씨네타운' 문소리 "장준환 감독 출연료? 아무것도 안 줬다"

enews24 이보라 기자|입력. 2017-09-14 11:44|최종수정. 2017-09-14 12:45

배우 문소리가 자신의 영화에 출연한 장준환 감독에게 출연료를 안 줬다고 밝혔다.

14일 방송한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은 스폐셜 DJ 정엽이 진행한 가운데, 배우 문소리가 '씨네초대석' 게스트로 출연했다.’씨네타운’ 문소리 ”장준환 감독 출연료? 아무것도 안 줬다”이날 방송에서 "남편 장준환 감독님이 까메오로 출연했는데, 출연료를 지급했냐?"는 한 청취자 질문에 문소리는 "따로 안 챙겨줬다"고 말했다. 이에 정엽은 "차비도 안 줬냐?"라고 물었다.

문소리는 "아무것도 안 줬다. 오히려 그분께서 스태프들 먹으라고 귤을 사 오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문소리가 연출·출연하는 영화 '여배우는 오늘도'는 여성으로서의 삶과 배우로서의 삶을 고민하는 문소리의 이야기를 경쾌하고, 유머러스하게 담은 작품으로 14일(오늘) 개봉한다.

사진= SBS '박선영의 씨네타운' 캡처

이보라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