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오늘 뭐볼까]'비디오스타' 유병재, YG 내성 발톱 고백+영상 편지

enews24 이보라 기자|입력. 2017-10-03 18:46|최종수정. 2017-10-10 13:49

개그맨 겸 개그 작가 유병재가 '비디오스타'를 찾아온다.

오늘(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레어인간 특집! 이 구역의 감성 이단아'에서는 남다른 사고와 감성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흔드는 광고 천재 이제석, 마술사 최현우, 개그맨 겸 개그작가 유병재, 前 국가대표 수영선수 정다래가 출연해 톡톡 튀는 토크를 전할 예정이다.[오늘 뭐볼까]’비디오스타’ 유병재, YG 내성 발톱 고백+영상 편지
기발한 아이디어와 개그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는 B급 코미디의 대가 개그맨 겸 개그 작가 유병재가 본인만의 아이디어를 짜는 비법을 공개했다. 평소 아이디어 내는 법에 대해 질문을 많이 받는다는 유병재는 '설사약'을 비법으로 꼽아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배가 아프면 아이디어가 잘 나오는 듯한 느낌이 들어 설사약을 먹어 본 적이 있다는 것. 이어 아이디어를 내기 위해 여러 방법을 동원해 봤다며 창작에 뒤따르는 고통을 전하기도 했다.

이어 YG 소속인 유병재는 "YG에서 자신의 존재는 내성 발톱"이라고 밝히며, 소속사 회장인 양현석과의 대화가 "불편하지만 신난다"고 고백했다. 또한 이날 유병재는 양현석에게 어색한 영상편지를 전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유병재는 자신의 버킷리스트 중 하나가 "뜨고 나서 건방져지는 것인데, 아직 시기가 오지 않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유병재의 엉뚱 토크는 3일(오늘)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보라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