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20세기 소년소녀' 안세하, ♥꾼 어록 통했다(ft.美친존재감)

enews24 이보라 기자|입력. 2017-10-18 10:26|최종수정. 2017-10-18 12:08

'20세기 소년소녀' 안세하 표 '여심 공략법'이 화제다.


MBC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에서 산부인과 의사 정우성 역으로 활약 중인 안세하가 이번엔 여심 공략 성공적 데이트를 뽐내며 시선을 사로잡았다.’20세기 소년소녀’ 안세하, ♥꾼 어록 통했다(ft.美친존재감)
정우성은 학창시절 꽃미남 과거를 뒤로하고 '역변의 아이콘'이 된 반전 인물로 늘 자신감 넘치게 행동하나 보기보다 여자 보는 눈이 까다로운 탓에 연애가 어려운 캐릭터다.

지난 7-8화 방송분에서는 소개팅녀와의 주점 데이트가 그려지며 극중 정우성의 새로운 매력을 추가했다. "내 앞에 천사있다", "슬픈 음악 좋아하지 마세요. 슬플 일 없을 거니까" 등 소위 인터넷 소설에 나올법한 멘트들을 주저 없이 날리는 모습으로 뻔뻔스러운 여심 공략법이 재미를 더했다.

표정변화 없이 능청스럽고 능글맞게 던지는 안세하 표 찰떡 연기에 보는 사람도 흥 넘치는 광란의 음주가무까지 선보여 미친 존재감을 남겼다. 극중 '소개팅녀 공략'으로 '시청자 공략'까지 제대로 성공하며 양파 같은 매력의 캐릭터 정우성을 탄생시켰다는 평이다.

이렇듯 안세하는 '20세기 소년소녀'의 '분위기메이커'라는 호평을 얻으며 제 역할을 톡톡히 보여주고 있다. 연애가 어려웠던 정우성이 어떤 만남을 이어가게 될지, 안세하의 활약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사진= MBC 20세기 소년소녀' 캡처

이보라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