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 특집, '나래바'vs'국주점' 게스트 요리 대결 '흥미진진'

enews24 조해진 기자|입력. 2017-11-20 19:18|최종수정. 2017-11-21 11:29

'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을 맞아 최초로 게스트 간 15분 요리대결이 펼쳐진다.

20일 오후 방송될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셰프들이 다시 요리하고 싶은 냉장고의 주인공, 박나래와 이국주가 다시 출연해 3주년을 빛낸다.’냉장고를 부탁해’ 3주년 특집, ’나래바’vs’국주점’ 게스트 요리 대결 ’흥미진진’연예계에서도 명성이 자자한 '나래바'와 '국주점'을 운영하고 있는 두 사람은 녹화 내내 라이벌 의식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그리고 두 사람은 "국주점은 음식을 먹기 위해 술이 나오는 곳이고, 나래바는 술을 먹기 위해 요리가 나오는 곳"이라며 두 업장의 차이점을 공개했다.

특히 나래바의 박나래는 "최근 들어 톱스타들이 '나래바'에 방문하고 싶어 한다"며, 이서진과 박보검, 조인성을 언급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이서진 씨는 이미 왔다 갔다. 박보검 씨는 초대해 달라더니 연락처를 안 주고, 조인성 씨는 부모님과 동행하겠다고 하더라"며 실망감을 드러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나래와 이국주는 '냉장고를 부탁해' 사상 최초로 게스트 간 15분 요리대결도 펼쳤다. '나래바'와 '국주점'의 명예를 건 대결에 셰프들도 손에 땀을 쥐고 결과를 기다렸다는 후문. 이국주는 "15분 동안 기절시켜 놓은 뒤에 혼자 요리하겠다"며 박나래를 자극했고, 박나래 역시 "해머 가져다 놓고 대결하자"고 응대해 승자가 누구일지 이목이 집중됐다.

'냉장고를 부탁해' 사상 최초의 게스트 요리대결과 두 사람 간의 불꽃 튀는 신경전은 20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JTBC

조해진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