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손 꼭 잡고' 한혜진, 패션까지 단아美 철철..봄 햇살 같은 매력

enews24 최승혜 기자|입력. 2018-03-15 14:56|최종수정. 2018-03-15 15:12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한혜진이 청순 단아의 정석을 선보인다. 화사하고 청초한 한혜진 모습에서 봄이 성큼 다가왔음을 느끼게 만든다.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극본 정하연/연출 정지인 김성용/제작 ㈜넘버쓰리픽쳐스 세이온미디어/이하 ‘손 꼭 잡고’)에서 남현주 역을 맡은 한혜진의 극중 스타일링이 미리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화사한 봄기운이 물씬 풍기는 한혜진의 모습이 포착된 것.’손 꼭 잡고’ 한혜진, 패션까지 단아美 철철..봄 햇살 같은 매력‘손 꼭 잡고’에서 한혜진은 삶의 끝자락에서 새 사랑을 만나게 되는 여자 ‘남현주’ 역을 맡았다. 남현주는 침체에 빠진 남편 김도영(윤상현 분)을 물심양면 도우며 단란한 삶을 꾸려나가는 인물. 하지만 예기치 않은 사건이 연이어 그의 삶에 불현듯 끼어들며 평화롭던 일상에 커다란 파장을 겪게 될 예정이다. 이에 한혜진이 극을 통해 단아하고 청초한 매력을 발산할 것이 예고돼 기대를 높이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한혜진은 화사한 봄날을 닮은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파스텔 톤의 화사한 색감이 한혜진의 단아한 매력을 더욱 끌어올리고 있다. 외출시 목폴라에 색색의 화사한 코트를 매치해 베이직한 스타일을 강조한 모습. 또한 실내에서는 얇은 가디건과 스웨터로 편안하지만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완성해 여성스러운 극중 캐릭터를 부각시켰다. 이에 포근하고 다정한 한혜진의 모습이 청초한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한혜진의 스타일리스트는 “현주는 내성적이면서도 가정적이고 따뜻한 감성의 소유자”라고 밝히며 “이에 극중 이미지에 맞게 최대한 단정하고 베이직한 룩으로 스타일링 하는데 초점을 뒀다. 화려한 의상은 피하고 부드러운 이미지에 포인트를 맞춰 화이트, 아이보리, 베이지 그리고 연한 파스텔 계열의 의상으로 전반적인 스타일 컬러를 잡았다”며 현주룩의 키 컬러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클래식한 스타일로 절제되면서도 현실 가능한 스타일링을 선보이려 한다”고 덧붙여 한혜진의 연기뿐만 아니라 그의 스타일을 보는 재미 또한 하나의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 예고돼 관심을 높였다.

이처럼 캐릭터를 섬세하게 분석하며 디테일 하나 놓치지 않기 위해 연기면 연기, 스타일이면 스타일까지 ‘남현주’에 녹아 들기 위해 노력하는 한혜진의 모습으로 하여금 ‘손 꼭 잡고’에서 선보인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는 삶의 끝자락에서 예기치 않게 찾아온 사랑, 설레고 찬란한 생의 마지막 멜로 드라마. 오는 3월 21일 수요일 밤 10시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최승혜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