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보이스2' 측 "오늘(11일) 첫방송부터 이하나-이진욱 분노케한 살인사건 발생"

enews24 최신애 기자|입력. 2018-08-11 16:53|최종수정. 2018-08-13 14:36

’보이스2’ 측 ”오늘(11일) 첫방송부터 이하나-이진욱 분노케한 살인사건 발생”코드제로 사건이 일어난다.

오늘(11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되는 OCN 오리지널 ‘보이스2’가 1화부터 코드제로 사건으로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OCN 오리지널 ‘보이스2’이 오늘(11일) 첫 방송을 앞두고 강권주(이하나)의 반전 스틸컷을 공개했다. 평온해보이던 강권주는 온데간데 없고 코드제로 사건으로 사건 자료를 확인하며 다급한 눈빛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으로 두 번째 골든타임의 서막을 열었다.

그간 공개된 영상에서 동료 경찰이 의문의 죽음을 당하자 “우리 골든타임팀을 건드린 걸 후회하게 해주겠어”라며 결연한 의지를 드러냈던 강권주. 드디어 오늘(11일), 시청자들이 의문을 가졌던 동료 경찰 사건의 전말이 밝혀지며 긴장감을 폭발시킬 예정이다.

더불어 미제 사건의 누명을 쓰고 휴직 중이던 형사 도강우(이진욱)와 엮이게 되는 이유 역시 해당 사건 때문이라고. 두 사람이 공조를 하게 된 계기가 될 사건이 그려질 첫 방송에 관심이 집중되는 이유다.

제작진은 “오늘(11일) 밤, 첫 방송부터 강권주와 도강우를 분노에 빠트린 살인사건이 발생한다.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을 만큼, 빠르고 촘촘한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귀띔하며 “서로 접점이 없었던 이들이 어떻게 엮이게 됐는지, 왜 함께 공조하게 됐는지, 첫 방송을 통해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보이스2’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소리추격 스릴러 드라마다. 탄탄하고 치열한 스토리라인으로 시즌1의 성공을 이끈 마진원 작가가 집필을 이어가며, ‘특수사건 전담반 TEN’, ‘실종느와르 M’ 등으로 OCN 장르물의 탄탄한 장을 만들어온 이승영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오늘(11일) 밤 10시 20분 OCN 첫 방송.

사진제공 = OCN

최신애 기자 yshnsa@enews24.net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