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방송

내 SNS에 담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차은우, 무르익는 핑크빛 썸 '영화관 데이트 포착'

enews24 조해진 기자|입력. 2018-08-18 13:02|최종수정. 2018-08-20 15:56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차은우, 무르익는 핑크빛 썸 ’영화관 데이트 포착’'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임수향과 차은우의 영화관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극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극본 최수영, 연출 최성범)에서 서로의 속사정을 공유한 후, 인생 첫 번째 여자 사람 친구와 남자 사람 친구로 발전한 강미래(임수향)와 도경석(차은우).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는 함께 영화를 보러 온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이들이 펼쳐갈 핑크빛 썸에 호기심을 높인다.

어릴 적에는 말 한마디 제대로 나눠보지 못한 중학교 동창으로 대학 캠퍼스에서 같은 과 동기로 재회한 미래와 경석. 성형 수술로 아버지인 태식(우현)도 알아보지 못할 만큼 변해버린 미래를 한눈에 알아본 경석과 이에 자신의 '강오크' 시절이 드러날까 그를 피했던 미래가 지난 몇 주간 서로를 "친구"라고 칭할 만큼 발전했다. 미래가 성형수술을 선택했던 진짜 이유, 경석의 불우한 가정사 등 남들에게 쉽게 말할 수 없었던 비밀을 공유하면서 가까워진 것.

또한, 두 사람이 처음으로 맞이했던 대학 축제의 미팅 부스에서 경석은 망설임 없이 맘에 드는 상대로 미래를 지목, 이후 문이 고장난 화학과 과방에 갇히는 로맨틱한 클리셰로 시청자들의 열화와 같은 호응을 얻었다. 무엇보다 좁은 공간에 갇혀 당황과 설렘을 오가는 묘한 분위기가 형성돼 앞으로 펼쳐질 핑크빛 캠퍼스 로맨스를 예상케 한 것.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사진 속에는 둘이서만 영화관을 찾은 미래와 경석의 설레는 한때가 담겨 18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영화관 매점 앞에 나란히 서서 서로 계산을 하겠다는 듯 앞다투어 돈을 내미는 모습에 친구와 썸 사이의 기로에 선 이들의 어색함을 한눈에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어두운 상영관에서 한 개의 팝콘을 나누어 먹다 손이 맞닿은 사진은 관람 시간 내내 상대를 의식할 미래와 경석이 예상돼 이들의 캠퍼스 로맨스를 응원하는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관계자는 "어린 시절부터 현정(도희) 외에는 가까운 친구가 없었던 미래와 마찬가지로 주변에 무관심한 경석 역시 친구, 특히나 '여자 사람 친구'는 처음일 것"이라면서, "처음이라 서툴고, 그래서 스스로도 자각하지 못해 더 사랑스러운 도래 커플의 귀여운 썸이 오늘 밤 유쾌하고 설레는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18일 오후 11시 8회 방송.

사진제공=JTBC

조해진 기자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