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 유시민 전원책, 깜짝 랩 선보여 '웃음바다'

enews24 최승혜 기자 | 입력 2016-09-07 오전 10:50:00 | 최종수정 2016-09-07 오전 11:43:53


'썰전'의 진지한 두 남자 전원책과 유시민이 깜짝 랩 실력을 선보여 화제다.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의 세 출연자 김구라 전원책 유시민은 정세균 국회의장의 개회사 발언으로 촉발된 20대 첫 정기국회 파행소동에 대해 이야기했다.

'썰전' 유시민 전원책, 깜짝 랩 선보여 '웃음바다'
정 의장은 개회사에서 '우병우 민정수석의 거취''사드배치' 등 여야가 첨예하게 다투고 있는 사안들을 언급해 새누리당 의원들의 반발을 산 바 있다.

특히 새누리당 염동열 의원은 "정세균 의장은 악성균이고, 테러균이고, 그리고 이 사회의 암 같은 바이러스균이다"라고 비판했다.

이에 김구라가 "염동열 의원의 이야기는 무슨 힙합가사 같다"고 운을 띄우자, 유시민은 라임에 맞춰 깜짝 랩 실력을 선보였다.

그러자 전원책은 "정 의장도 '염동열 너는 염서열 너는 염남열' 이러면서 같이 하면 되지 않냐"고 랩으로 맞받아쳐 현장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대통령 3개국 순방, 재외공관 논란 등에 대해 이야기한 '썰전'은 오는 9월 8일(목)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JTBC


최승혜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