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매튜 도우마 "전소미 끼가 5라면 에블린 끼는 10배" 딸 바보 입증

enews24 조해진 기자 | 입력 2017-05-09 오전 11:48:04 | 최종수정 2017-05-10 오전 11:58:45


'비디오스타' 매튜 도우마-전소미 부녀의 넘치는 '부전여전' 끼가 공개된다.

9일 오후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44회는 '어버이날 특집 아버지가 이상해'로 꾸며져 배우 차태현의 아버지 차재완, 신화 전진의 아버지 찰리박, 걸그룹 멜로디데이 예인의 아버지 안지환, I.O.I의 영원한 센터 전소미의 아버지 매튜 도우마, 그리고 아버지들을 모실 트로트 가수 김수찬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비디오스타' 매튜 도우마 "전소미 끼가 5라면 에블린 끼는 10배" 딸 바보 입증
이날 녹화에서 전소미의 아버지이자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매튜 도우마가 딸 전소미와 에블린의 남다른 끼에 대해 입을 연다. 매튜는 전소미가 '프로듀스101'에서 우승 할 수 있었던 이유를 사진기자 출신인 자신의 남다른 트레이닝 덕분으로 꼽아 눈길을 끌었다.

매튜는 "소미에게 사진에 잘 찍히는 원리를 알려주었다. '식스틴' 화보 찰영 때도 광어를 활용해 사진을 찍는다기에 장갑 끼지 말고 맨손으로 잡고 찍으라고 조언을 해주기도 했다"고 밝혔다. 이어 매튜는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소미의 초등학교 시절 사진을 공개해 어렸을 때부터 타고난 소미의 끼를 입증했다.

또한 매튜는 막내딸 에블린에 대해 "소미의 끼가 5라면 에블린의 끼는 10, 20을 넘어서 소미의 10배는 된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매튜는 "요즘 에블린을 데리고 사진을 찍는데 소미보다 훨씬 습득이 빠르다"며 에블린의 남다른 끼를 자랑했다. 에블린의 사진을 본 MC 박소현은 "걸그룹 하면 될 만한 뛰어난 외모이다. 인형같다"며 에블린의 아름다운 외모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이날 녹화 중 매튜 도우마의 과거 모델 시절 사진이 공개되어 전소미-매튜의 '부전여전' 끼를 입증했다는 후문.

그 스타의 그 아버지! 차재완, 찰리박, 안지환, 매튜 도우마, 김수찬이 함께 하는 '비디오스타'는 9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조해진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