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근석, 장애인 아이스하키 직관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강원도 홍보대사'

enews24 최신애 기자 | 입력 2018-03-13 오후 2:04:06 | 최종수정 2018-03-13 오후 3:03:23


장근석이 평창동계패럴림픽을 직관했다.

배우 장근석이 지난 주 양일간 강원도 곳곳에서 올림픽 홍보에 박차를 가했다. 10일에는 2018명의 국내외 팬들과 함께 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회 장애인 아이스하키 경기를 관람,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장근석, 장애인 아이스하키 직관 '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강원도 홍보대사'
‘2018 평창 동계올림픽’,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및 ‘강원도’ 홍보대사이자 강원도와 한국관광공사가 주최하는 ‘3월의 스노우 페스티벌’의 스타트를 끊은 첫 주자, 장근석은 9일 ‘장근석 2018 팬과의 스페셜 만남’에 이어 다음날 10일에도 활발한 홍보 활동을 펼치며 페스티벌의 서막을 올렸다.

무엇보다 이번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경기 관람이 특별했던 이유는 장근석이 직접 2018장의 티켓을 구매, 국내외 팬들을 초청해 만든 자리라는 것. “장애인 선수들이 펼치는 감동과 뜨거운 열정을 팬들과 함께 느끼고 싶었다”는 그의 말처럼 이 날 경기 현장은 그 어느 때보다 열렬한 응원과 함성이 잇따르며 한일 양국 선수들의 사기를 돋웠다.

특히 장근석을 비롯한 다양한 국적의 팬들이 하나 되어 경기에 몰입, 승패 여부와 상관없이 선수 하나하나에게 격려를 아끼지 않는 모습으로 감동을 더했다.

이에 현장이 장근석과 관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며 경기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도록 일조했다. 더불어 국내 외 언론 매체들의 폭발적인 취재열기를 불러일으키는 등 전 세계를 통해 대한민국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또한 장근석은 경기 관람 외에도 ‘3월의 스노우 페스티벌’의 참가 의의와 홍보대사 활동 계획, 포부를 전하는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보다 많은 이들이 올림픽과 강원도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앞장섰다.

이날 한 국내 기자는 질문에 앞서 “강원도에서는 요즘 ‘홍보대사는 장근석처럼’ 이라는 말이 있다”며 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 촬영으로 바쁜 와중에도 홍보 일에 두 발 벗고 나서는 그의 행보에 찬사를 보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강릉 월화거리에서 올림픽 오륜기를 본뜬 소망트리에 소망패를 달아 각국 팀 선수들의 승리를 기원하는 소망트리 세레모니 행사에 참석, '세계평화의 시작! 대한민국! 강원도'라는 소망을 적으며 강원도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표해 훈훈함을 배가했다.

이처럼 장근석은 평창 동계 올림픽 때부터 동계패럴림픽대회 개최에 이르기까지 홍보대사로서의 소임에 충실하고 최선을 다한 터, 이는 올림픽의 파급력을 극대화 시키는 최고의 결과로 돌아오며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평창 올림픽과 강원도, 더 나아가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그의 전방위 홍보 활동은 앞으로도 언제 어디서든 계속될 것이다.

한편, ‘2018 평창 동계올림픽’,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및 ‘강원도’ 홍보대사로 전방위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배우 장근석의 차기작 SBS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는 오는 3월 28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트리제이컴퍼니, 한국관광공사, 강원도청


최신애 기자 yshnsa@enews24.net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