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하, '시그대' 종영 소감 "애착이 많은 캐릭터…시원섭섭하다"

enews24 이지영 기자 | 입력 2018-05-16 오전 8:46:26 | 최종수정 2018-05-16 오후 2:06:36


배우 신재하가 tvN 월화 드라마 ‘시를잊은 그대에게’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15일 마지막 회를 끝으로 막을 내린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 (극본명수현, 연출 한상재)’에서 신재하는 물리치료사 실습생 김남우역을 맡아 궁상 맞지만 럭셔리한 궁셔리 캐릭터를 보여줌과 동시에 힘겨운 청춘의 현실적인 모습을 보여주면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신재하, '시그대' 종영 소감 "애착이 많은 캐릭터…시원섭섭하다"
특히 요즘 청춘들이 겪는 현실적인 모습부터 짠 내 나는 캐릭터까지 다양한 매력 뿐만 아니라 순수하고 밝은 모습과 웃픈 모습 등을 드라마 내내 현실적인 청춘들의 고달픈 모습과 중간중간 깨알 웃음을 선사하면서 드라마의 재미를 더했다.

신재하는 소속사를 통해 “지금까지 ‘시그대’와 ‘남우’를 사랑해 주셔서감사합니다. 시원섭섭한 것 같아요. 배우들끼리 호흡이 좋았고, 선배님들도 잘 이끌어줬고, 스태프분들도 많은 노력을 해주셔서 좋은기억으로 남을 것 같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남우는 사연도 많고 사연 때문에 사랑도 좀 힘들어서, 더 밝은모습을 보이려 노력했다. 그래서 더 애착이 가는 캐릭터”라며맡았던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보였고, “앞으로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 더 열심히 해서 최대한 빨리 찾아뵙겠다.”라며 소감을 마쳤다.

한편 신재하는 tvN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물리치료실 실습생 김남우 역을 맡아 힘겨운 청춘의 현실적인 모습을 보여줘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고, 현재 드라마와 영화를 검토 중이며 곧 차기작을 결정할 예정이다.

사진 = 인넥스트트렌드


이지영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