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숙,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출연…악독한 시어머니 변신

enews24 이보라 기자 | 입력 2018-06-14 오전 10:31:47 | 최종수정 2018-06-14 오전 11:29:16


배우 이미숙이 워커홀릭 카리스마 회장으로 변신한다.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SBS 새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 출연을 확정, 성골 출신 기업인이자 재벌가 시어머니로 색다른 면모를 선보일 예정인 것.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달라진 얼굴에 기억까지 잃어버린 한 여자가 지워진 기억 속의 자신을 찾아가며 벌어지는 달콤살벌한 미스터리 멜로드라마이다.

이미숙,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출연…악독한 시어머니 변신


이미숙은 극중 파인 코스메틱의 회장인 민자영 역을 맡아 회사를 자식만큼 사랑하는 워커홀릭으로 직원들에게도 존경받는 경영인이지만, 정작 무녀독남 강찬기(조현재)와는 냉랭한 사이인 어머니를 연기한다.

자신의 반대를 무릅쓰고 아들과 결혼한 며느리 지은한(남상미)에게 유독 고약한 '며느리 잡는 재벌가 시어머니'로 악명 높은 모습 또한 그려낼 예정이어서 더욱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기도.

뿐만 아니라 현재 방송 중인 SBS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에서 마음 여리고 순수한 재벌집 사모님 진정혜와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또 다른 연기 변신을 기대하게 만들기도.

이렇게 성골 출신 기업가이자 카리스마 넘치는 재벌가 회장으로 변신 예정인 이미숙이 출연을 확정한 SBS 주말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오는 7월 방송할 예정이다.

사진= 싸이더스HQ


이보라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