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이준기, 시청자도 속인 시크릿 빅픽처..핵사이다 선사

enews24 최승혜 기자 | 입력 2018-06-24 오전 8:47:19 | 최종수정 2018-06-25 오후 2:03:57


모두를 감쪽같이 속인 ‘무법변호사’ 이준기의 복수를 향한 큰 그림이 밝혀졌다.

지난 23일(토) 방송된 tvN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 13회는 봉상필(이준기 분)의 큰 그림이 안방극장을 뒤엎는 충격을 선사했다. 봉상필과 최대웅 오른팔이었던 전갈(김용운 분)의 은밀한 커넥션이 노현주(백주희 분)를 구하기 위한 한 수였다는 것이 밝혀져 시청자들에게 통쾌한 반전 사이다를 선사했다.


'무법변호사' 이준기, 시청자도 속인 시크릿 빅픽처..핵사이다 선사
이 날 봉상필은 노현주를 지키기 위해 전갈을 차문숙(이혜영 분) 오른팔 권만배(이현결 분)의 첩자로 심었다. 이에 권만배의 일거수일투족을 지켜보며 노현주의 목숨을 구하기 위한 또 다른 판을 짜게 된 봉상필. 하지만 이런 봉상필의 큰 그림을 모르는 하재이(서예지 분)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노현주 구하기에 나섰다. 바로 안오주(최민수 분)와 또 다시 손잡는 것. 하재이는 자신이 그의 담당 변호사로 나설 것을 약속하며 노현주의 행방을 찾아달라 제안하는 반면 자신을 믿고 기다려달라는 봉상필에게는 마음의 문을 닫아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이후 노현주는 봉상필의 번뜩이는 재치 덕분에 목숨을 구했고 마침내 하재이-노현주의 모녀 상봉이 이뤄져 안방극장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특히 하재이는 모친 노현주를 통해 봉상필이 자신을 멀리했던 이유와 자신을 위험에 빠지지 않게 하기 위한 그의 사랑을 깨닫는다. 위기 속에서 더욱 단단해진 애정을 확인한 봉상필-하재이는 마지막 목표 차문숙을 무너트리기 위해 승부수를 띄울 것으로 보여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공조를 더욱 기대하게 했다.

차문숙은 대법원장 인사청문회를 위한 준비에 나섰다. 이에 차문숙이 안오주에 이어 꼬리 자르기로 선택한 이는 자신의 온갖 잔심부름을 담당했던 남순자(염혜란 분). 차문숙은 자신의 새 지압사로 노현주를 데려온 것을 빌미 삼아 그녀의 충심을 건드렸고 결국 그녀는 차문숙의 차명 계좌를 자신과 딸 강연희(차정원 분) 이름으로 옮긴 것은 물론 권만배에게 노현주를 살해하라 지시했다. 이렇게 자신의 모든 악행을 남순자에게 덮어씌우며 또 다른 희생자를 만든 차문숙. 특히 봉상필-하재이가 차문숙을 무너뜨리기 위해 남순자와 접선할 것이 예고돼 눈길을 끌었다. 과연 남순자는 차문숙의 모든 죄를 뒤집어쓰고 처참히 무너질지 혹은 기사 회생할지 궁금증을 높인다.

그 사이 안오주는 도망자 신세로 전략했고 그의 곁에 남은 이는 석관동(최대훈 분)-김비서(정영훈 분) 단둘뿐. 특히 봉상필은 안오주에게 그가 어시장 깡패 시절 사업장으로 쓰던 나이트클럽 인수 건을 이용해 그가 권만배를 찾아가도록 유인했다. 하지만 이 또한 노현주가 감금된 드럼통을 바꿔치기 하기 위한 봉상필의 큰 그림으로 두 사람이 혈전을 벌이는 틈을 이용한 것.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지명수배까지 떨어진 안오주가 벼랑 끝에 내몰린 위기를 타개할 수 있을지 향후 예측할 수 없는 전개에 궁금증이 수직 상승된다.

이제 봉상필의 목표는 단 하나만 남았다. 바로 차문숙의 끝. 특히 ‘무법변호사’ 13회 엔딩에서 봉상필은 자신과 하재이의 만남을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것을 차문숙 계획의 허점으로 지적하며 차문숙의 끝을 위해 마지막 승부수를 던질 것을 선포했다. 이에 복수의 칼날을 더욱 날카롭게 만든 봉상필이 하재이와 함께 차문숙을 상대로 승리를 거머쥘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였다.

‘무법변호사’ 13회 방송 후 각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소화제 전개였다. 오늘도 사이다 가자”, “이준기 큰 그림에 홀렸다”, “이혜영 연기도 이준기 큰 그림도 대박”, “캐릭터 하나하나 살아 움직이는 듯”, “최민수-최대훈 커플 웃음 하드캐리”, “전갈 형님 의리 짱” 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무더위를 날리는 핵사이다 전개로 안방극장을 쥐락펴락하는 ‘무법변호사’ 13회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5.1%, 최고 6.5%를 기록했다. 또한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은 평균 2.6%, 최고 3.7%를 기록했다.(전국 가구 기준/유료플랫폼/닐슨코리아 제공)

tvN ‘무법변호사’는 법 대신 주먹을 쓰던 무법(無法) 변호사가 자신의 인생을 걸고 절대 권력에 맞서 싸우며 진정한 무법(武法) 변호사로 성장해가는 거악소탕 법정활극. 오늘(24일) 밤 9시 ‘무법변호사’ 14회가 방송된다.

사진='무법변호사'


최승혜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