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셀카 타임 포착 '비주얼 케미 폭발'

enews24 전수미 기자 | 입력 2018-07-18 오전 8:19:36 | 최종수정 2018-07-18 오전 11:05:46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의 달달함 폭발하는 ‘꿀모닝’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커플 셀카 찍기에 푹 빠진 박서준-박민영의 모습이 공개된 것.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연출 박준화/ 극본 백선우, 최보림/ 이하 ‘김비서’)가 첫 방송 후 6주 연속 드라마 화제성 1위(굿데이터 코퍼레이션 기준)를 이어가고, 수목 드라마 시청률 1위를 수성하며 압도적인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셀카 타임 포착 '비주얼 케미 폭발'
지난 12화 엔딩에서 이영준(박서준 분)과 김미소(박민영 분)이 ‘리본 풀기 키스’를 보여주며 보는 이들의 심박수 상승을 유발했다. 그런 가운데, ‘김비서’ 13화 방송을 앞두고 한층 더 달달해진 영준과 미소의 스틸이 공개돼 심장을 다시 뛰게 만들고 있다.

이는 리본 키스 다음 날 두 사람의 모습. 공개된 스틸 속 영준의 손에는 휴대폰이 들려 있어 눈길을 끈다. 영준은 미소의 휴대폰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고, 미소는 어리둥절한 듯 눈을 동그랗게 뜨고 있는 모습이다.

이어 서로 머리를 맞대고 휴대폰 카메라를 바라보는 영준과 미소가 포착됐다. 꿀 떨어지는 달달함이 행복 가득한 두 사람의 미소에서 느껴진다.

특히 주변을 환하게 밝히는 미소의 ‘건치 미소’가 사랑스럽다. 또한 휴대폰 카메라를 향해 꿀 눈빛을 발사하며 러블리한 표정을 짓는 미소와 이를 촬영하며 휴대폰 속 미소의 얼굴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영준의 사랑꾼 면모가 달달함의 절정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자꾸만 새어 나오는 웃음에 입을 꾹 다문 영준의 모습이 설렘을 자아낸다.

이에 ‘김비서’ 제작진 측은 “오늘 방송되는 13화에는 박서준-박민영의 달콤한 로맨스와 함께 연애 시작 후 처음으로 멀리 떨어져 있게 된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이들에게 예상치 못한 위기 상황이 발생할 예정”이라고 전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6주 연속 화제성 1위를 차지하며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 시간대 수목 드라마 시청률 1위를 수성하는 등 적수 없는 수목극 최강자로 흥행가도를 쾌속질주하고 있다. 오늘(18일) 밤 9시 30분 13화가 방송된다.

사진=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공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