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쳤어 심장 왜 뛰어"...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X이민기 설렘 시너지

enews24 전수미 기자 | 입력 2018-09-25 오전 7:56:09 | 최종수정 2018-09-27 오후 6:00:45


"미쳤어 심장 왜 뛰어"...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X이민기 설렘 시너지
‘뷰티 인사이드’가 드디어 베일을 벗으며 마법 같은 쌩판 초면 로맨스에 기대감을 높였다.

오는 10월 1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연출 송현욱, 극본 임메아리, 제작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가 ‘로코 치트키’ 서현진과 이민기의 케미가 폭발하는 본 예고편을 공개해 설렘 지수를 수직 상승시켰다.

공개된 본 예고편은 레드카펫 위에서 스포트라이트와 플래시 세례를 한 몸에 받는 독보적인 톱스타 한세계(서현진 분)의 화려한 순간에서 시작된다. 어디에서나 별처럼 빛나는 ‘스타’ 한세계는 대중의 관심조차 즐기며 매 순간 광고 같은 삶을 살고 있지만, 그녀의 “변하지 않는 아름다움”에는 말할 수 없는 비밀이 있었다. 한 달에 한 번 다른 사람의 얼굴로 살아가야 하는 ‘마법’을 앓고 있는 것. 비행기 안에서 위기 경보를 직감하고 화장실 안으로 들어간 한세계는 전혀 다른 얼굴의 한세계(김성령 분)가 되어 나온다.

말 못 할 비밀을 누구에게 들킬까 전정긍긍하는 한세계 앞에 나타난 서도재(이민기 분)는 “순식간에 옷 바꾸고 머리 바꾸고 나오면 나한텐 다 그 사람이 그 사람으로 보인다”면서도 얼굴이 바뀐 한세계만은 한눈에 알아본다. 운명적인 두 사람의 만남은 그 자체만으로도 설렘을 자극한다. 이어 시크하고 무심한 듯 보이지만 “또 봐요. 내가 알아볼 테니까”라는 말로 ‘심쿵’을 선사하는 서도재. 그에게 달려가 안기는 한세계의 미소와 “미쳤어. 심장 왜 뛰어”라는 한 마디는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한다.

화려하지만 인간미 넘치는 한세계의 매력을 사랑스럽고 차진 연기로 소화하는 모태 러블리 서현진과 시크하고 완벽한 모습으로 여심을 저격하는 이민기의 케미는 예고편만으로도 폭발적인 시너지를 증폭한다. 한 달에 한 번 얼굴이 바뀌는 톱스타 한세계와 모든 것이 완벽해 보이지만 사람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재벌 3세 항공사 본부장 서도재. 치명적인 비밀을 숨긴 채 살아온 두 사람의 운명적인 로맨스가 차별화된 감성의 로맨틱 코미디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한편, ‘뷰티 인사이드’는 한 달에 일주일 타인의 얼굴로 살아가는 한세계와 일 년 열두 달 타인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서도재의 조금은 특별한 쌩판 초면 로맨스를 그린다. 얼굴이 바뀌는 원작의 설정을 여자주인공으로 변주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뷰티 인사이드’는 오는 10월 1일(월)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