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허준호·안소희·서은수·하준, OCN '미씽' 믿보 군단 라인업[공식]

enews24 고홍주 기자 | 입력 2020-05-08 오후 12:11:33 | 최종수정 2020-05-08 오후 1:51:54


고수·허준호·안소희·서은수·하준, OCN '미씽' 믿보 군단 라인업[공식]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미씽: 그들이 있었다’에 고수-허준호-안소희-서은수-하준이 출연을 확정했다. 이름만 들어도 든든한 배우 군단의 총 집합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상승한다.
 
‘미씽: 그들이 있었다’(극본 반기리 정소영, 연출 민연홍)는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판타지 드라마다. 드라마 ‘터치’, ‘미스 마:복수의 여신’ 등 다양한 장르에서 몰입도 높은 연출력을 선보인 민연홍 감독과 함께 ‘마녀의 연애’, ‘후아유’를 집필한 반기리 작가가 극본을 맡아 2020년 하반기를 강타할 개성 강한 장르물의 탄생을 기대케 하고 있다. 더욱이 탄탄한 연기력에 화제성까지 갖춘 ‘믿고 보는 배우’ 고수-허준호-안소희-서은수-하준이 주연으로 캐스팅을 확정해 더욱 관심을 불러일으킨다.
 
고수는 생계형 사기꾼 ‘김욱’ 역을 맡았다. 타고 나길 흠잡을 데 없이 잘난 외모에, 말빨까지 탁월한 인물. 타고난 끼와 적성을 살려 힘없고 빽 없는 서민들을 위해 사기 전선에 나선 김욱은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두온마을에 떨어지며 수많은 미스터리와 마주한다. 앞서 고수는 드라마 ‘머니게임’을 통해 신념을 지닌 경제 관료로서 묵직한 카리스마를 선보였던 바. 이번에는 능청스럽고 정의감 넘치는 매력을 보여줄 것이 예고돼 기대가 높아진다.
 
허준호는 비밀스럽게 실종자들을 찾아 다니는 미스터리한 인물 ‘장판석’ 역을 맡았다. 장판석은 두온마을과 바깥 세상을 잇는 연결고리로, 이후 김욱과 사기꾼 콤비가 되어 사건을 해결하는데 큰 몫을 하게 될 예정. 드라마 ‘킹덤’, 영화 ‘결백’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명불허전 관록의 카리스마를 보여주고 있는 허준호가 ‘장판석’ 캐릭터로 선보일 존재감에 관심이 절로 높아진다.
 
무엇보다 고수와 허준호가 보여줄 환상의 사기 콤비 플레이는 역대급 브로맨스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특히 존재 자체만으로도 대중을 압도하는 두 사람이기에 이들이 마을의 미스터리를 추적하며 보여줄 막강 시너지에 관심이 증폭된다.
 
고수의 조력자인 ‘이종아’ 역에는 안소희가 캐스팅됐다. 이종아는 공무원 고시를 한 방에 패스하고 주민자치센터에서 근무 중인 9급 공무원인 동시에 김욱을 도와 사회정의를 실현하는 화이트 해커다. 안소희는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2’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대체불가의 매력을 발산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각인시킨 바 있다. 이에 고수-허준호를 도와 사건을 해결하며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서은수는 사라진 신준호의 연인 ‘최여나’ 역을 맡았다. 최여나는 결혼식을 한 달 앞두고 납치당해 두온마을에 오게 된 인물. 드라마 ‘리갈하이’,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등을 통해 러블리하고 청초한 매력을 발산한 서은수가 섬세한 연기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하준은 경찰대학을 수석 졸업한 강력계 형사 ‘신준호’ 역을 맡았다. 신준호는 결혼을 앞둔 연인 최여나가 돌연 실종되면서, 그를 찾기 위해 실종전담반에 자원한 인물. 드라마 ‘블랙독’에서 열정적인 국어 교사로 분해 진정성 있는 연기를 선보였던 그가 이번에는 강한 남성미를 발산할 것이 예고돼 관심을 증폭시킨다.
 
OCN ‘미씽: 그들이 있었다’ 제작진 측은 “고수와 허준호를 비롯해 안소희, 서은수, 하준 등 주연 배우들의 캐스팅이 확정됐다. 믿고 보는 연기력과 대중들의 지지를 받고 있는 배우들이 모여 폭발적인 시너지를 보여줄 예정이다.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독특한 미스터리 장르물로 찾아갈 예정이니 많이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미씽: 그들이 있었다’는 8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공=고수, 안소희(BH엔터테인먼트) /허준호(씨네21) /서은수(UL엔터테인먼트) /하준(에이스팩토리)


고홍주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