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4' 송승헌, 첫방부터 고난도 액션 쏟아낸다.."후끈한 열정"

enews24 고홍주 기자 | 입력 2021-06-16 오후 6:42:26 | 최종수정 2021-06-17 오전 9:00:19


'보이스4' 송승헌, 첫방부터 고난도 액션 쏟아낸다.."후끈한 열정"
tvN ‘보이스4’ 속 원칙주의 형사 송승헌의 고난도, 고강도 추격 액션 활약이 담긴 스틸이 공개, 액션 맛집의 포문을 연다.
 
시즌4로 레전드의 귀환을 알린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4: 심판의 시간’(극본 마진원, 연출 신용휘, 이하 ‘보이스4’)가 추격 스릴러물답게 첫 회부터 치열한 숲 속 추격전을 비롯해 타격감 충만한 맨몸 격투, 박력 넘치는 총격 액션 그리고 자동차를 통째로 날려버리는 폭파씬 등 화끈하고 역동적인 액션 시퀀스를 쏟아낼 예정이다.
 
‘보이스4’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소리 추격 스릴러. 시즌4에서는 초청력으로 잔혹한 범죄를 저지르는 살인마가 등장하면서 자신과 같은 능력을 가진 범죄자로 인해 궁지에 몰린 보이스 프로파일러와 타협을 불허하는 원칙주의 형사의 새로운 골든타임 공조가 박진감 있게 그려진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서 송승헌은 극중 죽음의 현장에서 생명을 살리는 원칙주의 형사 ‘데릭 조’로 분해 오랜 시간 액션 연습에 매진했던 만큼 쫄깃한 액션 맛집을 예고한다. 앞서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송승헌은 “역동적인 액션이 많은 만큼 끝까지 시원하고 화끈할 것”이라며 끊임없이 달리고 구르는 액션에 있어 누구보다 몸을 아끼지 않는 연기 열정을 예고, 관심을 모았다.
 
마진원 작가 또한 서면인터뷰를 통해 “송승헌이 ‘보이스4’의 하드보일드한 액션을 온몸으로 다 소화하고 있다. 지금까지 보지못한 송승헌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고 말한 바. 극중 송승헌의 호쾌한 액션이 올여름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관전포인트라고 밝혀 어느덧 2일 앞으로 다가온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tvN ‘보이스4’ 제작진은 “극중 고난도 액션씬을 소화해내는 송승헌의 프로페셔널한 모습과 후끈한 열정이 촬영 내내 현장을 휘감았다. 송승헌의 열연을 본 방송으로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4’ 6월 18일(금) 오후 10시 50분 tvN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tvN ‘보이스4’


고홍주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