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난 며느리' 포스터 공개, 고두심부터 다솜까지 별별 캐릭터 한 자리에

enews24 전수미 기자 | 입력 2015-08-11 오전 8:26:46 | 최종수정 2015-08-11 오전 10:38:29


예측불허 유쾌발랄 '별난 며느리'의 공식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7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별난 며느리’(극본 문선희 유남경 연출 이덕건 박만영\)는 '며느리체험'이라는 예능프로그램의 틀 안에서 실제와 가상을 넘나드는 '고부갈등' 스토리가 펼쳐진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예능적 개성을 입은 드라마 특성에 맞게 톡톡 튀는 '별난 며느리'만의 색깔을 담고 있어 눈길을 끈다.


'별난 며느리' 포스터 공개, 고두심부터 다솜까지 별별 캐릭터 한 자리에
먼저 3인 포스터는 '며느리 체험'을 하게 된 아이돌 며느리 오인영 역의 다솜과 가상 시어머니 양춘자 역의 고두심, 가상 남편 차명석 역의 류수영의 캐릭터 관계를 유쾌하게 풀어냈다.

아들인 류수영의 옆에서 환하게 웃고 있는 며느리 다솜을 못마땅하게 바라보는 고두심의 모습은 하루아침에 가짜 며느리를 맞게 된 그녀의 청천벽력 같은 상황을 담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대쪽 같은 종갓집 종부 고두심과 가는 곳마다 사고를 치는 아이돌 며느리 다솜이 만들어낼 예측불허 시집살이가 어떤 코믹한 에피소드를 만들어낼지 기대를 높인다.

이와 함께 캐릭터 특징을 엿볼 수 있는 배우들의 모습 또한 눈길을 모은다. 다솜은 극중 독특한 패션감각을 자랑하는 걸그룹 멤버답게 컬러풀한 의상으로 어디로 튈지 모르는 캐릭터를 표현했다.

고두심은 한복 의상으로 꼿꼿한 성격을, 류수영은 뿔테안경으로 수학밖에 모르는 융통성 없고 답답한 캐릭터 특징을 드러냈다.

단체 포스터는 종갓집에 평지풍파를 몰고 올 가짜 며느리 다솜을 둘러싼 개성 넘치는 가족들이 전할 다채로운 웃음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하루하루 파란만장한 일들을 맞게 될 상황들을 놀라는 표정으로 담아낸 배우들의 표현력은 이들이 보여줄 특별한 앙상블을 기대케 만든다.

또한 완벽한 신구조화의 배우 라인업은 남녀노소 모두가 웃을 수 있는 코믹 공감 시너지를 자랑한다. 고두심, 김보연, 김성환, 이문희, 박웅 등 연륜의 중견배우들을 비롯해 류수영, 기태영 등 든든한 연기파 배우들과 다솜, 손은서, 김윤서, 곽희성, 백옥담 등 상큼한 젊은 배우들의 조화가 극을 풍성하게 만들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별난 며느리’는 며느리 체험이라는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걸그룹 멤버 오인영과 가상 시어머니가 된 종갓집 종부 양춘자의 한판 승부를 담아 낸 홈코믹명랑극이다. ‘너를 기억해’ 후속으로 8월 17일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래몽래인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