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88' 라미란, 쌍문동 '벼락 사모님'의 품격을 지켜라!

enews24 오미정 기자 | 입력 2015-11-15 오전 10:56:31 | 최종수정 2015-11-15 오전 11:21:26


라미란이 '쌍문동 사모님'의 품격을 지키기 위해 나섰다.

라미란은 tvN 인기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에서 쌍문동의 졸부 사모님 라미란으로 분해 시크하면서도 코믹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이 가운데, 라미란이 13일과 14일 방송에서 쌍문동 ‘벼락 사모님’의 품위를 지켜내기 위한 고군분투를 펼쳐 웃음과 감동을 동시에 전했다.

'응답하라 1988' 라미란, 쌍문동 '벼락 사모님'의 품격을 지켜라!
라미란(라미란)은 가족 수에 비해 턱 없이 적은 양의 귤을 사오거나, 다 늘어난 러닝셔츠를 계속 입는 등 가난했던 시절의 버릇을 고치지 못하는 남편을 답답해했다. 게다가, 새 옷 좀 사 입으라고 했더니 친구에게 속아 15만원이나 주고 짝퉁 점퍼를 가져온 남편을 타박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자신에게 돈을 빌리러 왔지만 쉽게 말을 꺼내지 못하는 이일화(이일화)의 마음을 눈치챈 미란은 몰래 옥수수 바구니 밑에 편지와 함께 돈봉투를 숨겨 건네는 등 이웃간의 따뜻한 정을 그려냈다. 이처럼, 복권당첨으로 하루아침에 졸부가 되었지만, ‘쌍문동 벼락 사모님’이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은 품격을 뽐내는 라미란의 활약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은 “라미란, 웃겼다가 울렸다가!매력이 흘러 넘쳐서 쉴 틈이 없다!”, “라미란, 졸부 사모님과 자린고비 남편이라니, 환상의 조합이다!”, “라미란, 김성균 구박하는 장면 볼 때마다 배꼽실종!”등의 반응을 보였다.

라미란이 출연하는 '응답하라 1988'은 매주 금, 토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오미정 기자

방송 주요 기사

      가장 많이 본 뉴스

                HOT 영상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