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s>최신 포토

내 SNS에 담기

하이라이트 “이름 바뀌어도 한결 같다는 것 보여주고파”[포토엔]

뉴스엔 |입력. 2017-03-21 13:25|최종수정. 2017-03-21 13:25

하이라이트 화보가 공개됐다.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는 신곡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로 음원차트 1위를 장악하고 두번째 데뷔를 성공적으로 치른 그룹 하이라이트 화보를 공개했다.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비스트로 활동하던 지난 시간을 돌아봤을 때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으로 손동운은 작년 12월 31일에 했던 팬미팅을 꼽았다. 이기광은 "일본 투어를 했을 때, 다섯 명이 함께 웃고 떠들고, 쇼핑을 같이 하던 소소한 순간이 더 오래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윤두준 역시 멤버들끼리 쌓아온 소중한 추억을 꼽으며 “아이돌이 바쁘게 활동하다 보면 20대에 놓치고 지나가는 것들이 있는데, 멤버들 덕분에 그래도 추억이 많이 생긴 것 같아요”라는 말을 남기기도 했다.

하이라이트로서 가장 이루고 싶은 것을 묻는 질문에 용준형은 “이름이 바뀌고 뭐가 어떻게 돼도 알맹이는 한결 같다는 것, 잘하고 열심히 하는 애들이라는 걸 최대한 빠른 시간에 많은 사람들이 인식할 수 있게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요섭은 “7년 동안 비스트로 활동하면서 멤버들도 좋았고 팬들도 좋아했던 ‘하이라이트’라고 부를 만한 순간을 모아놓은 그룹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하이라이트 “이름 바뀌어도 한결 같다는 것 보여주고파”[포토엔]하이라이트 “이름 바뀌어도 한결 같다는 것 보여주고파”[포토엔]한편 하이라이트의 화보와 인터뷰는 얼루어 코리아 4월호, 얼루어코리아닷컴 및 얼루어 SNS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사진=얼루어 코리아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주요 기사

이미지 배너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