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구리 슌, 개구쟁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