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음-이정신, 심쿵 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