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식, 나 지금 떨고 있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