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 해서웨이, 품격있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