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사랑스러운 그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