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다미, 1500:1 경쟁률 뚫은 신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