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틴, 카리스마 넘치는 마무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