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같은 듯 다른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