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조이-송지효, 3인3색 매력속으로